iciuniv 2006.10.06 01:12
9/27일 갑자기 얘기좀 하자고 해서 인사담당자를 만났습니다.
저보고 여태까지의 평가가 낮고 몇번의 경고를 했으나 서비스의 질에 개선이 안돼 이런저런 이유로 10/15부턴 회사에 출근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합니다. 그러면서 퇴사일은 10/31자로 처리해주며 월급도 한달치로 계산해주겠답니다. 그러면서 저에게 사직서를 제출하라고 했습니다. 그리고 제가 연차를 하나도 안써서 어떻게 되냐했더니 4일은 안써도 돈으로 나오지 않으니 쓰라는 겁니다. 그래서 휴일포함 4일을 쓰기로 하고 10/7까지 나가기로 했습니다.

저희 직종이 서비스업이여서 cs가 기본이라곤 생각합니다. 하지만, 제가 회사에 금전적 손실을 입히지도 않았고, 그렇다고 업무능력이 떨어져 사유서를 많이 내본적도 없고, 고객불만 또한 많이 받은적도 없습니다. 그리고, 제가 근무한지 4년이 돼 가는데 제 바로 밑에 직원들이 거의 저와 2~3년 차이가 날 정도로 이직류이 엄청 높습니다. 그리고, 이번에 주임 수당5만원, 장기근속수당5만원이 올랐습니다. 혹시 돈 때문에 이참에 해고하려고 하는것인가 하는 생각까지 들게합니다. 제가 아무리 cs떨어진다고 하지만, 여지껏 저 나름대로 열심히 일했기 때문에 분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제가 문의들이고 싶은 것은

1.제가 여기에 반기를 드는게 잘못된건가요. 회사는 일단 10/31일까지 월급과 4년치의(10월만기면 딱 4년입니다) 퇴직금, 그리고 권고사직으로 인해 실업급여를 받을 수 있게 서류를 띠어주겠다고 했습니다. 이 정도면 그냥 합의하고 사직서를 써야하는건가요? 현재 저는 사직서를 쓰지 않으려고 하는데 추후 제가 사직서를 쓰지 않아 피해를 입을 수가 있나요. 아님 회사측에서 사직서를 제가 쓴 것처럼 해서 처리해버리면 어떻게 되는지 궁금합니다.
일단 전 분하고 억울한 마음에 해고통지를 서면으로 해달라 했고 사직서는 쓸수없다고했습니다. 저도 아무것도 모르는 상태에서 뭔가 확실히 해두고 싶어서입니다. 그랬더니, 31일자로 권고사직으로 인한 해고통지하겠다고 합니다. 그러면서 사직서를 꼭 쓰라고 압력을 주고 있습니다.그런데 해고통지서의 사유에 왜 권고사직이라 쓰냐고 했더니 사직을 권유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2.회사와 7일까지 나오기로 했는데 그럼 정말 7일까지 나가야하는건지 어쩐건지 잘 모르겠습니다. 혹시 나중에 다른말을 하는건 아닌지 걱정이 돼서요.

3.그리고 연차는 돈을로 주겠냐했더니 안써도 돈으로 안나오는 휴가가 4일치가 있으니 쓰고 싶으면 쓰라고 했는데 제가 이걸 정말 써도 되는건지 아님 안쓰게되면 그냥 사라지게 되는건지 궁금합니다.

저는 사실 이런 사직권유를 받은이상 더 이상 이런 회사에 다니기도 싫고 해서 부당해고구제신청은 생각도 없습니다. 하지만 정말 제 솔직한 심정을 말씀드리자면 회사에서 나가라는대로 순순히 나가고 싶지가 않네요. 그래서 제가 저를 위해 최대한 할 수 있는 방법이 뭔지 알려주셨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그냥 회사가 내민 조건에 따르는 것이 최상인지 아님 또 다른 방법이 있는건지 부탁드립니다.


Extra Form
이 정보를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더 많은 정보


List of Articles
☞상실한 취업기회 보상에 대해서 2006.10.10 460
부당해고 퇴직금문의 2006.10.07 579
☞부당해고 퇴직금문의 2006.10.10 757
주 40시간 토요일 년차사용 2006.10.07 870
☞주 40시간 토요일 년차사용 2006.10.13 1297
소정급여일수 만료일 에 대해서 여쭤봅니다. 2006.10.06 3871
» 사직권유를 받았는데 여기에 어떻게 대처해야하는지 도와주세요 2006.10.06 779
☞사직권유를 받았는데 여기에 어떻게 대처해야하는지 도와주세요 2006.10.10 1667
기타 문의 2006.10.04 1156
퇴직금 지급시 직장내 원우회 대출금 공제후 지급가능한지 여부 질의 2006.10.04 558
☞퇴직금 지급시 직장내 원우회 대출금 공제후 지급가능한지 여부 ... 2006.10.13 992
전번 상담에 이어 2006.10.03 567
퇴직금산정문제에 대해서 문의 드립니다. 2006.10.03 677
☞퇴직금산정문제에 대해서 문의 드립니다. 2006.10.10 443
휴일대체의 요건 2006.10.03 1252
☞휴일대체의 요건 (통보만으로 가능한지) 2006.10.09 974
해고예고후 근무하지 않은 기간의 월급 2006.10.03 1115
☞해고예고후 근무하지 않은 기간의 월급 (해고예고기간중의 근로... 2006.10.09 2279
회사 회식 술자리에서 이가 부러졌을 경우 2006.10.02 1058
☞회사 회식 술자리에서 이가 부러졌을 경우 (회사에 치료비를 요... 2006.10.09 1311
Board Pagination Prev 1 ... 2618 2619 2620 2621 2622 2623 2624 2625 2626 2627 ... 5527 Next
/ 5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