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성한 2022.02.14 13:35

안녕하세요. 수고가 많습니다.

해외에서 장기파견근무를 하고 있습니다. 현재 만3년이 되었고, 앞으로 4년 이상은 더 있어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회사의 해외파견자의 휴가 규정이 4개월에 한번씩 11일의 유급휴가를 실시하는 것으로 되어 있었습니다. 코로나로 인하여 자가격리 등의 이유로 코로나 기간중에는 6개월에 한번씩 16일을 실시하는 것으로 개정을 하고, 추가로 휴가 복귀 후 6개월이 지나야 16일의 휴가가 발생하는 것으로 개정하였습니다. 요약하면 아래와 같습니다.

1) 당초: 매 4개월마다 11일 유급 휴가 --> 년간 33일 휴가 (휴가 기간이 1년 근무일에 포함)

2) 개정1: 매 6개월마다 16일 유급 휴가 (코로나 영향으로 임시 적용) --> 년간 32일 휴가 (휴가 기간이 1년 근무일에 포함)

3) 개정2: 파견국에서 근무 6개월마다 16일 유급 휴가 --> 년간 개념이 아닌, 파견국에서 근무 6개월 당 휴가 발생

 

질의사항은 아래와 같습니다.

1. 해외파견자 휴가 규정을 (개정1)에서 (개정2)로 변경하는 것이 적절한지요?

2. (개정2)의 경우가 적합하다고 하면, 유급휴가 기간과 항공편 부족으로 인한 국내 대기기간 (유급 대기)에는 국내 연차 규정으로 연차가 발생하는 것이 맞지 않나요?

3. 해외파견국에서 근무하는 기간동안에는 해외근무수당을 지급받고 있습니다. 휴가중에는 이 해외근무수당을 지급하지 않는데, 장기 해외파견근무의 연장선에서 휴가가 발생하는 것인데, 해외근무수당을 지급하여 주어야하는 것이 아닌가요?

감사합니다.

Extra Form
성별 남성
지역 경기
회사 업종 과학기술 서비스업
상시근로자수 300인이상
본인 직무 직종 사무직
노동조합 없음
연관 검색어 •
이 정보를 친구들과 공유

더 많은 정보

답변 글 '1'
  • 상담소 2022.02.18 16:32작성

    안녕하세요, 노동OK를 운영하고 있는 한국노총 부천상담소입니다. 

     

    1. 유불리나 적절 여부는 사업장 상황이나 근로자의 개별적 상황에 따라 달라질 수 있으므로 어떤 것이 옳다라고 단정할 수 없습니다. 다만 귀하께서 말씀하신 내용만으로 볼 때 휴가일수가 줄어드는 결과가 있어 보이므로 단순히 날짜 축소에만 촛점을 맞춘다면 불리한 변경으로 볼 수도 있을 것 입니다. 규정 혹은 취업규칙의 불이익한 변경은 근로자 과반수의 동의가 있어야 유효합니다.

    2. 국내 연차규정, 국외 연차규정을 따로 나누기는 어렵습니다. 귀하의 경우 해외 현지법인에 채용된 것이 아니라 국내 본사에서 채용되어 파견을 가는 형태이므로 속지주의 원칙에 따라 우리나라의 근로기준법이 적용됩니다. 따라서 근로기준법상 연차휴가를 기본으로 당사자간 합의나 취업규칙등의 규정에 의해 약정휴가 및 약정휴일을 정할 수는 있을 것 입니다.

    3. 해외근무수당도 마찬가지입니다. 노동관계법에는 해외파견근무에 대한 수당 등을 구체적으로 명시하지 않고 있기 때문에 취업규칙이나 근로계약에 정한대로 확인하고 판단할 필요가 있겠습니다.

     

    노동자의 권익향상과 노동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저희 '한국노총'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리며,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해고·징계 회사사정으로 퇴사 1 2022.02.14 102
임금·퇴직금 육아휴직 복직 후 퇴직자 평균임금 산정 시 상여금 산입 여부 문의 1 2022.02.14 319
근로계약 설계회사 일용직 구인 드립니다. 1 2022.02.14 64
» 휴일·휴가 해외파견자 휴가 규정 및 해외근무수당 1 2022.02.14 371
임금·퇴직금 무급휴가 월급공제 1 2022.02.14 287
휴일·휴가 연차휴가 회계일 질문 1 2022.02.14 220
고용보험 스트레스로 인한 퇴직/실업급여 가능한지 확인바랍니다. 1 2022.02.14 264
임금·퇴직금 과 사용 연차 급여공제 가능 여부 1 2022.02.14 216
기타 격리지원금 1 2022.02.14 118
근로시간 연장근무에 대해 알고싶습니다 1 2022.02.14 172
임금·퇴직금 1년 근무와 1년 1일 근무시 미사용 연차 수당에 대한 차이 1 2022.02.13 371
고용보험 간병으로 인한 퇴직 확인서를 회사에서 작성 거부하면 어떻게 하... 1 2022.02.13 392
임금·퇴직금 퇴직금, 연차, 월차 관련 1 2022.02.13 219
고용보험 단시간 근로 시 고용보험 가입기간 문의 5 2022.02.13 453
임금·퇴직금 구두 퇴사 전달후 일주일 후 다시 근로할 경우 계속 근로로 인정 ... 1 2022.02.13 169
근로시간 근로계약서상 휴게시간 관련 문의입니다. 1 2022.02.12 154
임금·퇴직금 4대보험 미가입 퇴직금 지급 받을 때 안 냈던 세금을 내야하나요 ? 1 2022.02.11 537
휴일·휴가 발생연차 게산방법 1 2022.02.11 291
고용보험 산재불승인 후 실업급여신청 문의 드립니다. 1 2022.02.11 261
근로시간 일근직기사 격일제근무시 연장 시간 계산 1 2022.02.11 357
Board Pagination Prev 1 ... 51 52 53 54 55 56 57 58 59 60 ... 5644 Next
/ 56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