므흐 2021.05.06 16:11

제목 그대로 입니다. 

②근무일, 근로시간 및 휴게시간은 "회사"의 경영상 또는 업무상 사정등 피룡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③"근로자의"의 1주 소정근로시간은 40시간 이내에서 제1항에서 정항 근로시간으로 하며, "회사"는 필요한경우 "근로자"에게 1주 12시간 내의 연장, 야간근로 및 휴일근로를 명할 수 있고 "근로자"는 이에 동의한다. 

라고 적혀있는데 근로자는 무조건 강제 동의를 해야 하는건가요?

 

하나 더, 휴게시간의 경우 8시간 이상 근무하면 1시간을 쉴수 있는데 이것또한 시간을 강제적으로 지정한다면 그에 따라야하나요? 예를 들어 8시간 연속 근무후 1시간 휴게후 퇴근을 시킨다던가 하는식으로 입니다.

Extra Form
성별 남성
지역 서울
회사 업종 기타업종
상시근로자수 5~19인
본인 직무 직종 단순노무직
노동조합 없음
이 정보를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더 많은 정보

답변 글 '1'
  • 상담소 2021.05.13 11:50작성

    안녕하세요, 노동OK를 운영하고 있는 한국노총 부천상담소입니다. 답변이 늦어 죄송합니다.

     

     

    1) 원칙적으로 근로기준법상 연장근로와 휴일근로는 근로자의 동의를 얻어야 합니다. 그러나 판례는 근로자와의 연장근로 합의에 대해 근로계약 등으로 미리 이를 정하는 것도 가능하며 개별근로자의 연장근로에 관한 합의권을 박탈하거나 제한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는 단체협약등 집단적 방식으로 근로조건을 정하여 시행하는 것도 가능하다는 입장입니다.

     

    따라서 미리 근로계약등으로 연장 및 휴일근로에 대한 규정이 있다면 이에 근거하여 사용자는 근로자에게 연장 및 휴일근로에 대해 지시할 수 있습니다.

     

    이에 응하지 않을 경우 징계를 할 수는 있으나 연장근로 필요성이 분명히 존재하고, 근로자의 건강이나 생활상 불편을 초래하지 아노아야 하며, 근로자의 연장그놀 거부의사에 합리성이 있는 경우 강제할 수 없습니다.

     

     

     

    노동자의 권익향상과 노동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저희 '한국노총'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리며,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기타 회사내 지게차 사고 1 2021.05.06 282
근로시간 3시간 야근임금 미지급 + 대신에 반일off 로 처리할 때 2021.05.06 149
휴일·휴가 경조사 휴무 1 2021.05.06 296
임금·퇴직금 실제로는 퇴사를 이미 했는데 회사에서 퇴사일은 보름후로 하자고... 1 2021.05.06 258
해고·징계 해고수당 1 2021.05.06 376
임금·퇴직금 연차수당 지급 1 2021.05.06 128
» 휴일·휴가 계약서에 명시되있다고 하면 휴일에 강제 출근을 시킬수가 있나요? 1 2021.05.06 156
기타 고용보험가입 및 퇴직연금 1 2021.05.06 176
기타 직원이 갑자기 아무말 없이 퇴사시 1 2021.05.06 505
임금·퇴직금 일급 노동자 퇴직금 계산 질문 1 2021.05.06 235
근로시간 4조 3교대 관련 문의 1 2021.05.06 215
여성 육아휴직 후 바로 퇴사 시 문의사항 1 2021.05.06 199
노동조합 근로면제자에관련질문 1 2021.05.06 118
고용보험 자발적 퇴사시 실업급여 수급 가능 여부 1 2021.05.06 642
휴일·휴가 연차사용제한 1 2021.05.05 117
휴일·휴가 연차사용제한 1 2021.05.05 62
휴일·휴가 연차 관련해서 문의 드립니다 2 2021.05.05 140
고용보험 해외 파견직 해고 후 해외 체류 중 실업급여 신청 가능 여부 1 2021.05.05 93
임금·퇴직금 야간근무 궁금한것! 1 2021.05.05 151
휴일·휴가 무급휴가 사용 시 이직사유를 계약만료로 하는 데에 문제가 있나요? 1 2021.05.04 161
Board Pagination Prev 1 ... 61 62 63 64 65 66 67 68 69 70 ... 5515 Next
/ 5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