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대한상공회의소, 전국경제인연합회 등 경제5단체 상근부회장단이 기자회견을 갖고 반미 시위 확산자제 운운한 것은 살인미군에 대한 재판결과의 심각성과 국민정서를 전혀 고려치 않은 참으로 분별없는 처사로 규정하지 않을수 없으며, 강력히 규탄하는 바이다.

도대체 우리나라 경제단체는 국적이 어느나라인지 묻지 않을수 없다. 경제단체는 두 여중생의 억울한 죽음과 처절하게 짓밟힌 한국인의 자존심보다 '수출'과 '외국인 투자유치'가 그렇게도 소중한가. 그러나 외국군대의 장갑차에 나이어린 여학생이 짓밟혀도 저항하지 못하는 '불안한 국가'와 '인권유린국가'에 투자할 외국인은 더더욱 없을 것이며, 그러한 반인권국가의 제품을 살 외국인도 많지 않을 것이다.

세계인들은 14일 저녁 서울시청광장에 십만여명이라는 엄청난 인파가 모여 끓어오르는 울분과 분노를 삭이며 촛불을 들고 질서정연하게 평화적으로 거리행진을 벌이는 우리국민의 모습을 보고 찬사를 보내고 있다. 이는 평화와 인권의 중요성을 한국인이 소중하게 여기고 있다는 사실을 세계인에게 각인시켜주는 역사적인 사건이었다.

이러한 성숙된 시민의식을 악의적으로 왜곡하고 매도하는 경제단체의 의도가 무엇인지 묻지 않을수 없다.

또 경제단체는 '반미시위'를 무조건 탓할 것이 아니라 왜 한국인들의 정서에 그러한 감정이 싹트기 시작했는지 먼저 따져보아야 할 것이다. 외국인의 주권과 인권을 철저히 짓밟고 무시하는 국가를 좋아할 세계인은 아무도 없다. 반미시위는 누구의 선동에 의해서 조직된 것이 아니라 바로 미국과 미군이 자초한 결과이다.

아무리 수출도 중요하고 외국인 투자유치도 좋지만 주권국가로서의 존엄과 인권은 기본적으로 지켜져야 한다. 그래야 세계인도 우리를 존경할 것이며 대등한 관계에서 국제교역이 이루어질 것이다.

경제단체는 망국적인 사대주의 근성을 하루빨리 벗어던지고 두 여중생 가족과 전체국민에게 사과하라.

2002년 12월 16일
한국노동조합총연맹

Atachment
첨부파일 '1'

더 많은 정보

  1. 노사가 동등하다고?

    비교적 공정한 언론이라는 평을 듣는 한 일간지가 '상생의 기업경영'이라는 주제로 야심찬 기획기사를 시작하면서 "새해를 맞아 노동자도 사용자도 갈등과 대립에서 벗어나 대화와 타협으로 '함께 사는' 틀을 찾아야 한다"고 취지를 설명했습니다. 이어서 "노사가 지금...
    댓글0 조회15196 file
    Read More
  2. 비정규직 차별해소 정부가 앞장서라

    우리는 23일 열린 노동부 국정감사에서 한나라당 전재희 의원이 밝혔듯이'노동부 직원의 48.9%가 비정규직이고 산하기관의 비정규직 노동자 비율도 늘어나고 있다'는 사실에 대해 개탄과 분노를 금할수가없다. 참여정부는 출범초기 '비정규직노동자 규모를 줄이고 차별을...
    댓글0 조회16311 file
    Read More
  3. `로또 수익금은 비정규직을 위해 사용해야`

    '로또'수익금은 비정규직을 위해 사용해야 한다 지난해 12월부터 온국민의 관심속에 로또복권이 발행되고 있다. 로또복권의 발행은 2003년 5월 현재 3,000여억원에 이르는 로또복권의 수익금이 말해주듯이 우리국민들에게 일확천금의 환상을 심어주고 사행성을 조장한다...
    댓글0 조회16626 file
    Read More
  4. `유럽식 복지국가 모델이 대안` - 4·24보선에 도전하는 은행원 김기준씨

    한국사회민주당 고양 덕양구(갑)지역에 출마하는 김기준씨. 참여정부 출범이후 처음으로 치뤄지는 4·24 재보궐선거에 정치권의 이목이 모아지는 가운데 현직 은행원이 ‘사회민주주의’라는 한국정치에서는 다소 생소한 이념을 내걸고 출마를 선언해 관심을 끌고 있다. 주...
    댓글0 조회14849 file
    Read More
  5. 노동쟁위행위에 대한 민사책임 추궁은 반인권적 행위이다

    지난 1월9일 두산중공업 배달호씨가 두산그룹의 노동조합 탄압과 가압류 조치에 항의해 분신, 사망하였다. 배달호씨는 노동조합의 파업에 참여하였다는 이유로 2002년 7월23일 구속되었다가 9월 17일 석방되었고, 그 후 회사로부터 3개월 정직의 징계를 받았으며, 12월 2...
    댓글0 조회14891 file
    Read More
  6. 경제5단체 국적은 어디인가?

    우리는 대한상공회의소, 전국경제인연합회 등 경제5단체 상근부회장단이 기자회견을 갖고 반미 시위 확산자제 운운한 것은 살인미군에 대한 재판결과의 심각성과 국민정서를 전혀 고려치 않은 참으로 분별없는 처사로 규정하지 않을수 없으며, 강력히 규탄하는 바이다. ...
    댓글0 조회15103 file
    Read More
  7. `저희 롄변에선 말임돠~~`

    저희 롄변에선 말임돠~~ 구조조정이란거 엄씀돠. 고저 회사가 좀 어렵다 시퍼서리 인원 좀 감축하겠다고 노동자들이 직접 나설라치믄 경영자가 집 앞에 와서 석고대죌 함돠. 어찌나 큰 소리로 사죄하는지 창피해서 출근을 못 함돠. 임금체불 같은건꿈도 못 꿈돠. 롄변도 ...
    댓글1 조회24162 file
    Read More
  8. 6% 임금지침·연봉제 확산관련 2002년도 예산편성지침을 철회하라!

    정부는 6%임금지침·연봉제 확산관련 2002년도 예산편성지침을 즉각 철회하라! 정부의 공기업 6%임금가이드라인과 연봉제 확산 지침에 관한 입장 정부의 2002년도 정부 예산편성지침은 공기업의 자율경영체제 정착을 여전히 정면으로 부인하고 있다. 노사간에 자율적으로 ...
    댓글0 조회17746 file
    Read More
  9. 주40시간·주5일 근무제는 임금·노동조건 저하없이 시행되어야 한다!

    주40시간·주5일 근무제는 임금·노동조건 저하없이 시행되어야 한다! - 근로시간단축논의에 대한 한국노총의 입장 - 노동시간 단축은 노동자와 국민의 삶의 질을 개선하고, 실업문제의 연대적 해결을 도모하기 위한 것이다. 따라서, 실 노동시간은 줄어들어야 하며, 기존...
    댓글0 조회18454 file
    Read More
  10. 한국노총이 총력투쟁을 선언합니다.

    한국노총이 총력투쟁을 선언합니다! 공안적 노동탄압 규탄 및 총력 투쟁 결의 한국노총 긴급 기자회견문 존경하는 조합원 동지 여러분! 그리고 국민 여러분! 저는 먼저, 선배노동자들의 피나는 투쟁으로 쟁취한 '경축과 투쟁 그리고 연대'의 노동절을 앞두고, 먼저 가신 ...
    댓글0 조회15913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