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보 자가용 대중교통을 이용한 출퇴근 사고 모두 산재


헌재, ‘심판대상조항’ 위헌…내년말까지 산재보험법 개정해야 

산업사회의 발달로 생산과정에서 근로자의 재해발생은 불가피한 현상이 됐으며, 작업 중 사고를 당한 근로자와 사망한 근로자의 유족을 보호하는 일은 국가적 과제로 등장했다. 산업재해를 국가가 직접 관리하는 사회보험인 산업재해보상보험제도의 목적은 ▲근로자의 업무상 재해를 신속·공정하게 보상하고 ▲재해근로자의 재활 및 사회복귀를 촉진하기 위해 이에 필요한 보험시설을 설치·운영하고 재해예방과 그 밖의 근로자 복지증진을 위한 사업을 시행하고 ▲불의의 재해에 따른 사업주의 경제적 부담을 분산·경감시켜 안정된 기업운영을 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산업재해보상보험법 제1조).
 
사업주인정출퇴근-산재-위헌.png



합헌결정 3년만에 위헌결정
2016년 9월 29일 헌법재판소는 ‘사업주가 제공한 교통수단을 이용하는 등 사업주의 지배관리 아래 출퇴근하다가 발생한 사고만 업무상 재해로 인정하는’ 산재보험법 제37조 제1항 제1호 다목은 위헌이라고 재판관 6대3의 의견으로 결정했다. 동일한 내용의 사건에 대해 지난 2013년 9월 헌법재판소가 위헌 정족수 6인에 미달(합헌 3명, 헌법불합치 5명)해 내린 합헌결정을 3년 만에 뒤집은 것이다. 이에따라 도보나 혹은 자가용이든 대중교통수단이든 상관없이 발생한 출퇴근 사고는 모두 산재로 인정받는다


헌법재판소의 위헌결정 이유

첫째, 도보나 자기소유 교통수단 또는 대중교통수단 등을 이용해 출퇴근하는 산재보험 가입 근로자(이하 ‘비혜택근로자’라 한다)는 사업주가 제공하거나 그에 준하는 교통수단을 이용해 출퇴근하는 산재보험 가입 근로자(이하 ‘혜택근로자’라 한다)와 같은 근로자인데도, 사업주의 지배관리 아래 있다고 볼 수 없는 통상적 경로와 방법으로 출퇴근하던 중에 발생한 재해(이하 ‘통상의 출퇴근 재해’)를 업무상 재해로 인정받지 못한다는 점에서 차별취급이 존재한다.

둘째, 근로자의 출퇴근 행위는 업무의 전 단계로서 업무와 밀접·불가분의 관계에 있고, 사실상 사업주가 정한 출퇴근 시각과 근무지에 기속된다. 대법원은 출장행위 중 발생한 재해를 업무상 재해로 인정하는데, 이러한 출장행위도 이동방법이나 경로 선택이 근로자에게 맡겨져 있다는 점에서 통상의 출퇴근 행위와 다를 바가 없다. 통상의 출퇴근 재해를 업무상 재해로 인정해 근로자를 보호해 주는 것이 산재보험의 생활보장적 성격에 부합한다.

셋째, 사업장의 규모나 재정여건의 부족 또는 사업주의 일방적 의사나 개인 사정 등으로 출퇴근용 차량을 제공받지 못하거나 그에 준하는 교통수단을 지원받지 못하는 비혜택근로자는 비록 산재보험에 가입돼 있다 하더라도 출퇴근 재해에 대해 보상을 받을 수 없는데, 이러한 차별을 정당화할 수 있는 합리적 근거를 찾을 수 없다.

자가용-출퇴근도-산재.png


넷째, 국제노동기구(ILO)는 통상의 출퇴근 재해를 산업재해에 포함하도록 권고했다. 독일이나 프랑스, 일본 등에서는 통상의 출퇴근 재해를 산업재해의 한 유형으로 인정해 근로자를 보호하고 있다.

다섯째, 보상이 가능한 출퇴근 재해의 범위를 합리적 경로와 방법에 따른 출퇴근 행위 중 발생한 재해로 한정하는 방법 등을 통해 산재보험 재정악화나 사업주 부담 정도를 해결할 수 있다. 반면에 심판대상조항으로 산재적용을 받지 못해 초래되는 비혜택근로자와 그 가족의 정신적·신체적 혹은 경제적 불이익은 매우 중대하다.


공무원의 업무상 재해

공무원연금법상 공무원의 경우 통상적인 경로와 방법으로 출퇴근 중 발생한 사고는 공무상 부상 또는 사망으로 해석해 업무상 재해로 인정하고 있다. 다만 출퇴근 사고 유형별로 분류해 재해인정기준을 세분화하고 있다. 업무상 재해시 무과실주의를 적용하지 않고 법령의 위반 또는 음주 등 중과실이 있는 경우 유족보상금, 장해연금 또는 보상금을 감액한다. 공무원연금공단의 ‘공무상 재해보상급여 사고 상황별 신청현황(2009~2013년)’에 따르면, 공무원 재해 중 출퇴근 재해는 10% 내외이고 그 중 자동차에 의해 발생한 사고가 70% 정도다.
 

외국의 입법례

국제노동기구(ILO) 국제협약 제121조(산재보험 통근재해보상제도의 도입)을 체결한 국가 중 2/3 이상이 통근재해 보상제도를 운영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으나 그 적용 방식은 차이가 있다.

대표적으로 독일의 경우 일반적인 업무상 재해와 동일하게 출퇴근 재해를 적용하고 있으나(일원화), 일본의 경우 일반적인 업무상 재해와 달리 통근재해를 별도로 적용하고 있다.(이원화)

출퇴근 재해 인정에 대해 지속적으로 노동계의 개정 요구가 있었고, 지난해부터 노사정위원회를 통한 산재보험 개정 논의도 진행했으며, 정부 또한 긍정적인 입장을 갖고 있다. 이번 헌법재판소의 헌법불합치 결정에 따라 2017년 12월31일이라는 입법시한까지 제시됐다는 점에서 산업재해보상보험법 개정 논의가 활발히 진행될 것으로 예상된다. 업무상 재해에 대한 신속·공정한 보상, 재해근로자의 재활 및 사회복귀 등 산재보험법 목적에 부합되는 방향으로 개정되기를 기대한다.

더 많은 정보

  1. 포괄임금계약, 근로시간 산정이 어려운 경우에만 인정

    대법원이 근로시간 산정이 가능하다면 포괄임금제를 적용할 수 없으며 최저임금보다 낮게 책정된 포괄임금 계약은 무효라고 판결했네요. 노인요양보호사의 포괄임금제 적용에 대한 대법원의 판결인데요. 대법원 2부(...
    Date2017.12.04 댓글0 조회1973 file
    Read More
  2. 대학교 조교도 근로자, 퇴직금 지급해야

    최근(2017.11월) 고용노동부가 대학교 조교도 근로자라고 결정했네요. 그동안 대학교 조교는 캐디 학습지교사 보험설계사 대리기사 등과 같이 '특수고용노동자'라고 불렀습니다. 이러한 특수고용노동자가 4대보험과 ...
    Date2017.11.13 댓글0 조회955 file
    Read More
  3. 포괄임금계약도 위법하면 미지급 임금 줘야

    포괄임금계약도 위법하면 미지급 임금 줘야 요양보호사 적용 법 위반…리스크 줄이려면 재설계·보완 필요 포괄임금제란 특별한 사정이 있는 경우 근로시간에 관계없이 연장, 야간, 휴일가산수당 등 법정수당을 포함해 ...
    Date2017.03.25 댓글0 조회542 file
    Read More
  4. 5인미만 사업장도 6개월 미만자 해고예고 유의해야

    5인미만 사업장도 6개월 미만자 해고예고 유의해야 헌재 위헌결정 후 대법원 “해고예고 수당 지급하라” 첫 판결 입사 후 6개월이 안된 월급제 근로자가 ‘해고예고없이 행한 해고처분이 부당하다’며 해고예고수당을 청...
    Date2017.03.05 댓글0 조회681 file
    Read More
  5. 법정정년제 적용, 취업규칙 제도 정비 서둘러야

    법정정년제 적용, 취업규칙 제도 정비 서둘러야 통계청의 인구주택총조사를 보면, 우리나라는 2000년에 65세 이상 인구비율이 7%를 넘어 ‘고령화 사회’로 진입했다. 2018년에는 14%를 넘어 ‘고령사회’, 2025년에는 20...
    Date2017.02.04 댓글0 조회353 file
    Read More
  6. 사업자 등록한 ‘소사장’ 근로자일까 사장일까

    사업자 등록한 ‘소사장’ 근로자일까 사장일까 근로관계 단절 경위, 운영의 독자성·노무지휘권 존부 등 따라 판단 ‘소사장’이라 하더라도 근로기준법상 근로자에 해당할 수 있다. 소사장제란 ‘근로자가 아닌 자(사장)’...
    Date2017.01.09 댓글0 조회1470 file
    Read More
  7. 도보 자가용 대중교통을 이용한 출퇴근 사고 모두 산재

    도보 자가용 대중교통을 이용한 출퇴근 사고 모두 산재 헌재, ‘심판대상조항’ 위헌…내년말까지 산재보험법 개정해야 산업사회의 발달로 생산과정에서 근로자의 재해발생은 불가피한 현상이 됐으며, 작업 중 사고를 당...
    Date2016.10.09 댓글0 조회253 file
    Read More
  8. 시용기간 끝나 근로계약 해지하면 분쟁 소지

    시용기간 끝나 근로계약 해지하면 분쟁 소지 특별한 사유없이 해지하면 계약기간 만료가 아닌 해고로 해석 신규 직원을 채용하는 과정에서 수습, 시용, 인턴 기간을 설정하는 경우가 있다. 신규 입사자의 경우 3개월...
    Date2016.09.18 댓글0 조회684 file
    Read More
  9. 일부 부서 경영악화 따른 정리해고는 정당성 인정받기 어려워

    일부 부서 경영악화 따른 정리해고는 정당성 인정받기 어려워 ‘긴박한 경영상 필요’ 정리해고 판단 ‘사업부 아닌 법인’ 기업 운영 중 일부 사업부서의 실적악화를 이유로 부서를 축소하거나 외주용역화(도급) 하는 등...
    Date2016.09.11 댓글0 조회282 file
    Read More
  10. 근로계약, 해고통보, 연차휴가촉진은 '서면’ 원칙

    근로계약, 해고통보, 연차휴가촉진은 '서면’ 원칙 이메일 · 핸드폰 메시지 해고통지 무효…전자문서 보편화로 다툼 늘어 근로관계의 형성 및 유지, 해지과정에서 중요한 사항은 근로기준법에 따라 서면으로 작성해야 ...
    Date2016.08.27 댓글0 조회495 file
    Read More
  11. 유니온샵과 사용자의 해고의무

    유니온샵과 사용자의 해고의무 홍길동은 2002년 ○○택시회사에 입사하였고, 단체협약에서 ‘회사는 운전직 근로자 중 회사에 종사하는 전체 근로자를 노동조합원으로 하는 유니온숍을 인정한다.’는 이른바 ‘유니온숍’ ...
    Date2009.04.30 댓글0 조회16984 file
    Read More
  12. 노사관행에 의한 근로조건과 변경요건

    노사관행에 의한 근로조건과 변경요건 300인 규모의 제조업 사업장의 사무직노동자가 회사측의 당직수당제도 변경조치에 따른 심층상담을 요청해왔다. 내용인즉, 회사에서는 10여년전부터 취업규칙에 별도 정해져 있...
    Date2006.04.05 댓글0 조회14113 file
    Read More
  13. 장시간근로시 휴게시간 부여 기준이 명확해야

    장시간근로시 휴게시간 부여 기준이 명확해야 금형사업체에 근무하는 노동자 홍길동씨는 상담소를 찾아와 1일 8시간 실근로 이후 작업물량이 밀리는 날에는 5~8시간 정도의 연장근로를 하고 있지만, 회사에서는 단지 ...
    Date2006.02.27 댓글1 조회28162 file
    Read More
  14. 대체휴일이 유효하기 위한 요건

    대체휴일이 유효하기 위한 요건 A사는 원청사로부터 급작스럽게 생산물량을 증가해줄 것을 요청받고 토요일 퇴근 무렵 전체 노동자들에게 주휴일(일요일)에 근무하고 다른 근무일에 쉴 것을 공고하였다. 그러나 이과...
    Date2005.12.21 댓글0 조회14541 file
    Read More
  15. 하청사 임금 원청사에 청구할 수 있나?

    하청사 임금 원청사에 청구할 수 있나? A회사로부터 휴대폰단말기 도장을 도급받은 B업체에 근무하는 노동자 홍길동은 원청 A회사가 하청 B회사에 도급계약상의 도급금액을 수차에 걸쳐 제때 지급하지 않자 임금체불...
    Date2005.11.16 댓글0 조회12539 file
    Read More
  16. 당직근무에 대해 연장·휴일근로수당을 받을 수 있나

    당직근무에 대해 연장·휴일근로수당을 받을 수 있나 한 사회복지기관에서 일선 사회복지업무를 맡고 있는 노동자 이몽룡은 장시간노동에 따른 고통을 호소해왔다. 얘기인 즉, 일주일 간격으로 오후6시 종업시간이후 ...
    Date2005.10.18 댓글1 조회21645 file
    Read More
  17. 연차유급휴가 사용가능일수보다 부족한 기간을 근무하고 퇴직한 노동자의 연차수당

    연차유급휴가 사용가능일수보다 부족한 기간을 근무하고 퇴직한 노동자의 연차수당 금융권회사에 근무하는 노동자 홍길동은 1969.4.1 회사에 입사하여 1998.4.1부터 44일의 연차휴가청구권이 발생한 상태에서 1998.4....
    Date2005.09.12 댓글4 조회14942 file
    Read More
  18. 연봉총액에 포함된 퇴직금에 대한 노동부 태도 문제 있다

    연봉총액에 포함된 퇴직금에 대한 노동부 태도 문제 있다 요샌 연봉제와 관련된 상담이 최근 부쩍 늘었다. 조직의 효율성을 높인다며 기업들이 우후죽순처럼 무분별하게 도입한 연봉제도는 결국 조직내 결속력 약화, ...
    Date2005.08.11 댓글1 조회31094 file
    Read More
  19. 노동관행이 근로계약으로 인정되기 위한 요건

    노동관행이 근로계약으로 인정되기 위한 요건 지방자치단체인 B시에서 공원관리업무를 담당하는 상용일용직 노동자들은 2004년 2월부터 갑작스럽게 2일분의 기본급여액에 상당하는 임금이 월급총액에서 지급되지 않는...
    Date2004.12.23 댓글0 조회13846 file
    Read More
  20. 경영성과급여와 개인성과급여의 임금여부

    경영성과급여와 개인성과급여의 임금여부 기업의 성과급 임금체계 도입이 계속 확산되고 있다. 최근 노동부의 조사발표에 의하면 노동자 100명이상을 고용한 기업의 41.2%가 연봉제를 실시하고 있고, 28.8%는 성과배...
    Date2004.11.03 댓글0 조회15075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