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2.09.12 14:14

업무시간중 음주로 싸워도 '직무수행중 사고'


[ 연합뉴스 / 2002 / 09 / 10 ]


업무시간에 지나친 음주로 시비가 일어 싸우다 심하게 다친 경우도 '직무수행중 사고'로 인정할 수 있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지법 동부지원 민사7단독 오기두 판사는 10일 김모(66)씨가 수산업협동조합중앙회를 상대로 낸 공제금 청구소송에서 '피고는 김씨에게 공제금 3천만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승소 판결했다.

오 판사는 판결문에서 '원고 김씨가 가입한 수협중앙회 공제약관에는 피공제자 의 고용선원이 공제기간 내에 직무수행중 발생한 사고로 죽거나 다친 경우 피공제자가 부담할 손해배상책임을 보상하도록 돼있다'며 '사고가 난 장소, 시간, 사건진행 경위 등을 고려할 때 높은 파도로 피항하여 식사하던 중 선원이 업무수행을 제대로 하지 못한다고 기관장이 나무라다 싸우게 된 것은 선원이 직무 수행중 발생한 사고라고 볼 수 있다'고 밝혔다.

오 판사는 '약관상 선원이 고의나 능동적으로 싸운 경우 공제금을 지급하지 않아도 되나 선원인 전씨가 심하게 다쳐 사망에 이르게 된 것은 기관장이 지나치게 대응한 것이며 따라서 공제금 미지급 사유가 못된다'고 덧붙였다.

김씨는 지난 97년 12월 자신이 고용한 선원 전모씨가 당시 높은 파도로 부두에 피항하여 정박중이던 배에서 과음해 이를 나무라던 기관장과 주먹다짐을 벌여 심하게 다친 뒤 지난해 1월 사망하자 전씨 유족에게 손해배상금을 지급하고 수협중앙회를 상대로 공제금 청구소송을 냈다.


더 많은 정보

List of Articles
업무내용상 시간외 근무·휴일근무가 당연히 예상되는 경우, 포괄임금계약이 유효하다는 사례
취업규칙의 변경에 근로자 집단의 동의를 대신할 사회통념상 합리성이 인정되지 않는다고 한 사례
복수노조설립이 제한되는 ‘하나의 사업 또는 사업장’의 의미
취업규칙 변경시 '사용자측의 개입이나 간섭'의 의미 등
대법원 "근로자 개인 실적따라 달라 근로제공 대상으로 볼 수 없다"
노사간의 단체 협약을 통하여 이미 지급청구권이 발생한 임금을 포기할 수 있는지 여부
남녀간 불합리한 임금차별은 유죄
불법파견이라도 2년 넘으면 직접 고용해야
정리해고는 쟁의대상 아니다
근무시간 확성기 사용 집회 불가
24시간근무 택시기사 업무상 재해 인정
레미콘 운송차주 근로자로 볼수 없다
퇴직 한참뒤 해고무효를 다투면서 복직을 요구하는 것은 신의성실에 위배
"퇴직금 산정시 통상 생활임금 반영돼야"
부득이한 사유라도 장기결근자는 사후에라도 사유서 등을 제출해야
회사쪽 윈인제공한 형사처벌이유 해고 부당”
경영악화로 입사취소하면 정당한 정리해고이지만, 임금은 지급해야
실적에 따라 수당을 받았고 업무를 자율적으로 수행하고,사업소득세를 납부했다면 근로자가 아니다
명목이 연구비라도 연구와 관계없으면 임금아니다
노조활동을 위축시킬 목적으로 근로계약기간의 갱신 거부는 부당
성추행 파출소장 해임 정당
노조 홈페이지 접속차단은 부당노동행위
농지개량조합이 농림부장관의 승인없이 노조와 체결한 임직원 보수 인상 약정은 무효
"실질적 근로내용따라 퇴직금 지급해야"
업무스트레스탓 간암발생 “요양신청 타당하다” 판결
"업무량 늘어 지병악화 업무상 재해"
» 업무시간중 음주로 싸워도 '직무수행중 사고'
노사 공동결의는 단체교섭이다.
"노조와 합의한 무급휴직 거부자 정리해고 정당"
회사측이 초과 수익금의 발생 여부와 범위를 확인,관리하면 초과 수익금도 평균임금에 포함시켜야
임용규정을 두는 경우 이를 위반해 해당 근로자를 재임용에서 제외했다면 실질적 해고
명예퇴직이 결정됐어도 퇴직전 타 회사에 취업하는 등 징계 사유가 발생하면 명예퇴직이 취소된다
근로자,노조 동의없이 종업원퇴직보험을 회사와 보험사가 대출금과 상계처리하는 것은 무효
퇴직금청구권을 사전에 포기하는 약정이나 그에 관해 소송을 제기하지 않겠다는 약속의 효력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