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여자친구의 경우입니다.
현재 세무사무실에 근무하고 있는데 현재 근무한지 5개월째입니다.
그런데 다른 세무사 사무실도 마찬가지지만 여기는 너무 심하더군요..5개월동안 6시에 퇴근한게 일주일나 될겁니다. 보통 퇴근시간은 밤 10시가 넘고 새벽이거나...날을 새면 2-3일씩 새더군요.
도저히 더이상은 안될것같아 이번에 사직할 의사를 얘기했더니 지금까지 월급에 포함되어 나갔던 퇴직금을 반환하라고 했다더군요.
처음에 들어갈때 년봉제라고 하더니 월급에 퇴직금이 포함되서 나왔던것 같습니다. 한달에 20만원 넘게 나왔다던데...터무니 없는 액수 같더군요. 그렇다면 한달 월급이 240만원은 되야한다는 소리 아닙니까.

결론은 과연 5개월만 근무한죄로 퇴직금을 반환해야하는지..

또한 반환해야한다면 터무니없이 높게 책정된 퇴직금을 모두 반환해야하는지 답변 부탁드립니다.

몇개 기존 질문사항을 보니 연봉제 월급에 포함되어있는 퇴직금은 법정퇴직금이 아니라고 하시던데 그럼 퇴직금 반환할 필요도 없는 아닐까요?

답변부탁 드리겠습니다.


더 많은 정보

답변 글 '3'
  • 2006.11.28 15:43
    근로계약서상에 근무기간 1년미만일시 퇴직금으로 지급된 금액을 환수한다고 명시하고 이를 근로자가 서명하여도 근로기준법 위반이 되는것인지요???
  • 노동OK 2006.12.05 19:24
    최문기 님께 // 퇴직금액을 미리 포함시킨 행위가 자체가 법적으로 무효이기 때문에 '(무효인 계약을 통해) 1년미만 근무시에는 기 지급된 임금(퇴직금명목이라고 하지만, 법률상 퇴직금이 아닌 월고정수당에 불과함)을 환수한다'는 약정은 법률상 효력이 없습니다.
  • 노동OK 2009.08.26 19:40
    안녕하세요. 노동OK를 운영하는 한국노총 부천상담소입니다.

    1. 야근, 연장근로를 감수하며 회사를 위해 일한 근로자의 성의는 무시하고 임금의 일부를 떼어먹으려는 회사측이 괘씸하기까지 합니다. 여자친구분께서 사직을 하더라도 월급에 포함되어 지급받으신 퇴직금 명목의 금품은 반환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이와 유사한 사례에 대해 2002년 5월, 서울지방법원의 판례는 "퇴직금이란 사용자가 계속적인 근로관계의 종료를 사유로 퇴직근로자에 대하여 지급하는 금원으로 사용자의 퇴직금 지급의무는 근로계약이 존속하는 한 발생할 여지가 없고 근로계약이 종료되는 때에야 비로소 그 지급의무가 발생하는 후불적 임금이므로, 상용근로자의 지위에 있는 원고로서는 퇴직일에 피고에 대하여 퇴직금의 지급을 구할 수 있고, 피고 또한 그 퇴직 당시에야 비로소 그 지급의무가 발생하는 것이므로, 근로계약에서 퇴직금을 미리 연봉 속에 포함시켜 지급하였다 하더라도 이는 근로기준법 제34조에서 정하는 법정퇴직금 지급으로서의 효력이 없다." ( 2002.05.08, 서울지법 2002가소1707 )라고 판시한 바 있습니다.

    2. 위 판례는 근로기준법 제34조 제3항(① 근로자의 요구가 먼저 있는 경우에 한하여 ② 계속 근로한 기간에 대한 퇴직금을 ③ 미리 정산하여 지급할 수 있다)의 강행규정성을 강조하면서 재직한 근로자에게 퇴직금을 지급하는 것이 효력을 발생하려면, 첫째, 중간정산을 요구하는 근로자의 요구는 명시적이어야 하고, 둘째, 근로기준법은‘계속 근로한 기간’에 대한 퇴직금에 한하여 중간정산을 허용하고 있으므로, 중간정산의 대상이 되는 근속기간은 중간정산을 요구하는 시점을 기준으로 중간정산 요구 이전의 과거 근속기간만이 포함되고, 근로자가 장래에 계속 근로할 것을 전제로 중간정산 요구 이후의 미래 근속기간에 대하여 사전에 중간정산을 하는 것은 허용되지 아니않으며, 셋째, 근로기준법 제24조에서 근로계약 체결시 근로조건을 명시하도록 요구하고 있는 점에 비추어 연봉제계약체결시에 연봉 중에 포함되는 퇴직금의 액수가 명확하게 제시되어 있어야 한다는 입증입니다.

    3. 따라서 연봉에 퇴직금을 포함시키고자 한다면, 이는 근로자의 명시적인 요구가 반드시 있어야 하고, 중간정산이 기존 근속에 의해 발생한 퇴직금을 재직기간에 지급하는 것이므로 ""입사한지 1년 이상이 되는 근로자에 한해서만"" 과거의 근속기간에 대한 퇴직금을 중간정산 할 수 있는 것입니다. 퇴직금은 근로기준법상 1년 이상 일해야 발생하는 것이므로 입사한지 1년이 채되지 않은 경우에는 퇴직금 자체가 발생하지 않는 것이므로 중간정산도 허용되지 않습니다. 노동부도 "근로년수가 1년미만이 되어 법상 퇴직금지급요건을 충족하지 못하였다면 이때 퇴직금명목으로 지급된 금품에 대해서는 법상 퇴직금이라고 확정될 수 없는 것이므로 이를 임금으로는 볼 수 없다고 사료됨. "( 2002.01.16, 임금68207-35 )라고 유권해석하고 있습니다.

    근로자의 권익보호를 위해 노력하는 저희 한국노총에 관심과 성원을 당부드리며, 귀하의 문제도 슬기롭게 잘 풀리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
List of Articles
근로기준 간병인,가사사용인은 근로기준법 보호를 받는 근로자인지요? 1
근로시간 당직근무 인지요? 연장근무 인지요? (당직,일직,숙직과 연장근로의 구분) 1
해고 등 해고된 후 퇴직금을 수령하면 부당해고 구제신청을 못하나요? 1
근로시간 출장명령 수행중 연장근로수당을 청구할 수 있는지요? (간주근로시간제도) 1
해고 등 출산휴가기간중 중대한 비위사실이 발견된 경우, 해고의 사유가 되는지요? 1
임금 특정수당을 평균임금에 포함시키지 않기로 노사합의한 경우 효력이 있는지요? 3
임금 법내 연장근로의 경우 연장수당의 지급의무 여부는? 1
임금 회사가 폐업신고를 하지 않은 상태에서 체당금을 받을수 있는 방법은 없나요? 1
기타 회사이전후 6개월후에 퇴직하면 실업급여를 받을 수 있나요? 1
여성 출산휴가는 언제부터 시작할 수 있는지요? 1
여성 여성근로자가 사용가능한 최대 육아휴직일수 1
기타 해고를 당했는데, 회사가 채용장려금을 받으면 본인이 실업급여를 못받나요? 1
근로기준 산업기능요원의 교육소집기간은 어떻게 처리되나요? (임금, 휴직여부) 1
여성 개인적인 휴직기간 중 출산휴가,육아휴직의 사용이 가능한지요? 1
근로기준 근로자 귀책에 의한 대기발령 및 휴직 시 임금지급은 어떻게 하는지요? 1
근로기준 노동법에 상회함을 이유로 기존의 근로조건을 낮출수 있는지요? 1
근로계약 제조업에서 파견근로자를 사용할 수 있나요? 1
임금 휴일연장근로 계산...휴일근로중 연장근로가 있는 경우 임금계산 방법 1
근로기준 학원강사의 근로자성 인정여부 1
임금 업무상 필요에 의한 대기발령시 임금은 어떤 기준으로 지급되어야 하는지? 1
임금 근속수당의 통상임금 산입 여부는? 1
연봉제 연봉계약을 체결하면서 알아두어야 할 몇가지 사항 1
여성 출산일이후에만 출산휴가를 사용하는 것이 가능한지? 1
임금 철야후 익일 소정근로시간까지 이어지는 근로의 가산수당은? 1
임금 체불임금을 청구하자 회사에서 재직중 과다 지급된 임금을 공제한다고 합니다. 1
근로시간 당직근무에 대해 시간외수당을 받을 수 있나요? 1
근로기준 야간근무자가 주간에 예비군훈련을 간다면 주간임금을 받을 수 있나? 1
근로기준 경영상 이유에 따른 무급휴가가 가능한지..... 1
임금 야간근무후 다음날 휴식을 부여하는 경우 유급인가 무급인가? 1
임금 격일제근로자의 최저임금 (격일제근로자의 최저임금 산정 방법) 1
해고 등 사업장이 폐업이 되면 해고수당을 받을 수 없는지 여부 1
기타 해고무효확인소송의 소송가액과 인지대,송달료 1
근로시간 지각의 경우 종업시간이후의 근로를 연장근로로 인정할 수 있는가? 1
임금 연봉제의 경우 통상임금 계산 (포괄임금계약에서 통상임금 역산) 1
» 연봉제 연봉에 퇴직금 포함한 후 1년미만에 퇴직한 경우, 퇴직금을 반환해야하나요? 3
여성 사무실에서 음란사이트를 보는 것이 직장내 성희롱에 해당하나? 1
임금 고정적으로 지급되는 시간외수당이 통상임금에 포함되는지요? 1
연봉제 연봉총액에 연월차휴가수당을 포함시킬 수 있습니까? 1
기타 사업주가 노동부의 조사요구에 응하지 않는 경우 진정처리기간이 길어지는데... 1
여성 정기 상여금을 출산휴가기간 중에도 받을 수 있나요?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