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봉제

말도 많고 탈도 많은 연봉제....직장인들에게는 환상(?)만을 심어주지만, 알고보면 길이 있습니다.

2000.12.23 09:04
조회 수 14410 추천 수 0 댓글 0

1년단위의 연봉계약을 6년째 하고 있는데, 회사에서 일방적으로 재계약을 거부하면?

  • 모 백화점에 근무하고 있는 사원으로 현재 연봉제사원으로 6년차 근무를 하고 있읍니다.올 4월 말이면 1년 계약이 끝나는데, 들리는 소문에 의하면 재계약을 하지 않을 거라는 소문이 돌고 있어 연봉직사원들은 불안한 마음을 금할길이 없습니다. 계약 기간 만료 시점에서 아무런 통보 없이 회사측에서 아무런통보 없이 계약을 거부 할수 있는지,이런 경우 정리해고로 볼 수 있는지, 어떻게 대응해야 하며 회사에 이의를 제기할 수 있다면 어떠한 방법이 있나요?


답 변

  • 일반적인 근로계약은 기간의 정함이 없는 것이 보통입니다. 즉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정년까지의 고용을 예상하는 것입니다 .

  • 그런데 근로계약은 근로기준법상으로 기간의 정함이 없는 계약(정년까지), 일정한 사업완료에 필요한 기간을 정한 계약(댐 건설, 도로 건설 등)을 제외하고는 1년의 근로계약만 인정하고 있습니다.(근로기준법 제 23 조) 이에따라 각 기업에서는 해마다 근로계약서를 다시 작성하는 형식으로 1년이라는 기간에 맞추고 있는 것입니다.

  • 다만, 최근에는 연봉제를 시행하면서 1년 기간으로 근로계약을 작성하는 것이 보편화되어 있습니다. 당사자간에 계약기간을 정한 취지는 존중되어야 하므로, 1년 또는 3년 등 약정기간이 끝나면 근로계약은 종료하게 됩니다. 이렇게 근로계약기간이 종료하는 것은 계약기간의 만료이기 때문에, 해고 제한과는 구별되고 사용자는 계약갱신을 거부할 수 있습니다.

  • 그러나 근로계약기간을 1년으로 정했다고 하더라도 수차례에 걸쳐 같은 형태의 근로계약이 반복해서 갱신해 왔거나 갱신할 것을 예상하여 근로계약을 체결했다면 단순히 계약기간이 끝났다고 해서 계약갱신을 거부할 수는 없다는 것이 일반적인 입장입니다.이 경우 해고의 정당한 사유(징계해고 또는 정리해고의 정당한 사유)가 없다면 계약이 종료되었다는 사정만으로 그만두게 할 수는 없기 때문입니다.

  • 대부분의 연봉제 근로계약은 1년이라는 계약기간 자체에 중점을 두는 것보다는 임금산정 및 지급방법에 대한 편의성에 중점을 두고 있는 것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연봉제는 임금의 계산만 1년 단위로 하는 것이므로 1년이 지났다고 하여 아무런 이유 없이 그만두게 할 수는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조회 수
43 일반 연봉제란? file 45599
42 일반 연봉제 관련 노동관계법의 적용기준 (노동부 지침) 36164
41 일반 연봉제 노동관계법 적용기준 [노동부 해설자료] 39216
40 일반 연봉제의 의미는 무엇입니까? 45425
39 일반 일한 만큼 임금을 더 받는다면 지금보다야 낫지 않나요 ? 1 25104
38 실시·계약 연봉제도 도입절차 14894
37 실시·계약 1) 개별근로계약으로 연봉제를 도입하는 경우 23161
36 실시·계약 연봉근로계약서 (노동부 예시) 25934
35 실시·계약 연봉근로계약서의 예시 - 1 48158
34 실시·계약 연봉근로계약서의 예시 - 2 35450
33 실시·계약 2) 취업규칙으로 연봉제를 도입하는 경우 38648
32 실시·계약 ① 연봉제 도입시 취업규칙을 변경해야 하나요 20286
31 실시·계약 ② 취업규칙 변경의 법적 절차는 무엇인가요? 20202
30 실시·계약 ③ 연봉제도입이 근로조건의 불이익변경이라고 할 수 있습니까? 17047
29 실시·계약 ④ 취업규칙의 불이익변경시 동의의 방법은? 18548
28 실시·계약 ⑤ 일부 사원에 대해서만 연봉제를 시행하는 경우 동의의 대상은? 16434
27 실시·계약 ⑦ 연봉제 급여규정의 예시 28821
26 실시·계약 3) 노동조합과 단체협약을 체결하여 연봉제를 도입하는 경우 11861
25 실시·계약 ① 연봉제 도입 여부가 단체교섭의 대상이 될 수 있습니까? 14642
24 실시·계약 ② 연봉제하에서 노동조합이 임금교섭을 할 수 있나요? 15035
» 계약종료 연봉계약이 끝났다고 해고할 수 있습니까? 14410
22 계약종료 연봉의 재협상은 어느 시기에 하나요? 19163
21 지급 임금의 지급형태 12114
20 지급 재계약시 연봉이 터무니없이 낮아질때..... 21640
19 지급 연봉액의 지급기일은 ? 15015
18 지급 연봉제 근로자의 상여금은? 31460
17 통상임금·평균임금 연봉제도하에서의 평균임금과 통상임금 17863
16 통상임금·평균임금 1) 연봉제하에서의 평균임금 25333
15 통상임금·평균임금 2) 연봉제하에서의 통상임금 21408
14 수당 법정수당 문제 (연장근로수당, 휴일근로수당 등) 36112
13 수당 연차휴가 월차휴가 관련 19902
12 수당 연월차수당을 연봉총액에 포함시킬 수 있습니까? 35551
11 수당 연봉제와 비연봉제 근로자간에 연월차휴가가 다르다면? 11844
10 수당 연봉을 재계약할 때, 연차수당을 누진지급해야하나? 15013
9 감봉 연봉제근로자의 결근 · 지각 등에 대한 감급제재 17445
8 퇴직금 연봉제와 퇴직금 36061
7 퇴직금 [연봉에 포함된 퇴직금] 퇴직금 중간정산 요건 변경 (노동부) 11123
6 퇴직금 [판례/행정해석] 연봉제와 퇴직금 관련 법원 판례와 행정해석 모음 15074
5 퇴직금 연봉제 근로자도 퇴직금을 받을 수 있나요? 33696
4 퇴직금 연봉총액에 퇴직금을 포함시킬 수 있습니까? 44805
3 퇴직금 퇴직금을 1년 마다 지급할 수 있나요? 23886
2 퇴직금 연봉제 근로자와 비연봉제 근로자간에 퇴직금규정을 달리 정할 수 있습니까? 14107
1 일반 동일노동 동일임금의 원칙 1471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