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상담실

<상담소>명의의 댓글이 공식 상담내용입니다만, 댓글을 통해 도움을 나누는 것은 언제나 환영합니다.
한별 2018.11.13 17:03
조회 수 309 추천 수 0 댓글 1
Extra Form
성별 여성
지역 서울
회사의 산업 / 업종 보건업 사회복지서비스업
상시근로자수 1~4인
본인의 직무 / 직종 서비스직
노동조합 없음

아내가 근무하고 있는 어린이집에서 발생한 상황입니다.

제 아내는 양천에 있는 가정식 어린이집에서 근무하고 있는 보육교사입니다.

이곳에서 4년여 근무하고 있습니다. 지난 3월 어린이집을 현 원장님께 인계하였습니다.

어린이집을 월세로 임대 놓은 상태입니다.

현 원장은 4월 1일자로 어린이집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물론 어린이집 상호는 그대로이고 사업자등록번호만 변경이 되었습니다.

제 아내는 전 원장님으로부터 퇴직금을 받은 상태입니다.

그런데 현 원장님이 1년도 채 되지 않은 상태에서 어린이집 폐원을 결정했습니다.

제 아내는 원치 않게 퇴사를 하게 된 상태입니다. 현 원장님은 1년이 되지 않아 퇴직금을 당연히 주지 않겠다고 합니다.

이런 경우 4월 부터 11월까지 적립된 퇴직금을 받을 수 있는지 알려주십시요.

그리고 지난 주에서야 폐원을 결정했다고 나가라는 통보를 받았습니다.

해고 예고 30일 규정을 위반한 경우인데 이런 경우 어떤 조치를 할 수 있는지도 알려주셨으면 합니다. 

답변 글 '1'
  • 상담소 2018.12.13 18:40

    안녕하세요.. 노동OK를 운영하는 한국노총 부천상담소입니다.

     

    답변이 늦어 죄송합니다.

    1>사업의 인적·물적 조직이 그대로 유지되어 사업주만 변경되는 경우 계속근로기간을 인정받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사업주가 새롭게 해당 어린이집을 인수하여 근로자가 계속하여 근로제공하는 경우 포괄적으로 고용이 승계된 만큼 근로계약이 단절되었다 보기 어렵습니다. 전체 근로기간에 대해 퇴직금을 지급청구 할 수 있습니다.

     

    이전 사업주가 퇴직금을 지급한 부분에 대해서는 퇴직금 중간정산에 해당합니다. 따라서 나머지 자투리 기간이 1년 미만이라 하더라도 이에 대해 퇴직금 지급이 가능하다 봐야 할 것입니다.

     

    2> 부도로 인한 사실상의 도산 상태나 , 자연재해등으로 인한 불가피한 사정으로 폐업한 경우가 아니라 경영상의 이유로 한 폐업의 경우 해고예고의무의 적용제외 사유에 해당하지 않습니다. 근로기준법상 해고예고 의무의 적용이 제외되는 부득이한 사유는 중요한 건물, 설비, 기재 등의 소실과 같이 천재, 사변에 준하는 정도의 돌발적이고 불가항력적인 경우로서 사용자에게 그 책임을 물을 수 없는 경우를 말하며, 단순히 불황이나 경영난은 이에 포함되지 않는다고 봐야 합니다.(노동부 행정해석 근로기준과 68207-914) 따라서 30일분의 통상임금을 해고예고수당으로 청구할 수 있을 것입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셨다면, 저희 노동ok 페이스북을 방문해 보세요~ https://www.facebook.com/laborok?ref=bookmarks 노동관련 각종 법령과 정책에 관한 정보, 노동현안에 대한 소식들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노동자의 권익향상과 노동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저희 '한국노총'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리며,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상담분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1178 근로계약 주 40시간 근로계약서를 작성하였는데 회사에서는 주44시간으로 계산 1 yamyam2557 2018.11.15 157
101177 근로시간 연장근로시간 산정 1 한방쏜다 2018.11.15 117
101176 임금·퇴직금 주휴수당 계산문의 1 가디언 2018.11.15 103
101175 임금·퇴직금 미지급 임금 및 퇴직금 수령을 위한 문의 드립니다. 1 HardToGet 2018.11.14 280
101174 임금·퇴직금 연봉제 절차적 하자에 관하여 질문드립니다 1 태양의맛 2018.11.14 103
101173 임금·퇴직금 퇴직연금 체불 시기 OnlyOne 2018.11.14 103
101172 임금·퇴직금 연봉제의 통상임금에 따른 연장수당 2 윤수아빠 2018.11.14 189
101171 임금·퇴직금 야간당직 후 휴일근무 관련 1 비타500 2018.11.14 121
101170 휴일·휴가 주말알바 주휴일 1 커피30 2018.11.14 154
101169 기타 노동법위반사유 퇴직 및 연차수당 문의 1 소닌 2018.11.14 112
101168 임금·퇴직금 외국인 강사 임금체불 문제 1 인생학교 2018.11.14 67
101167 임금·퇴직금 주휴수당,퇴직금 문의 1 아이이아 2018.11.13 282
101166 임금·퇴직금 퇴직금을 제대로 주지 않네요. 1 나주촌놈 2018.11.13 115
101165 임금·퇴직금 퇴직자 연장수당 처리의 건 1 크롱크롱 2018.11.13 64
101164 임금·퇴직금 퇴직시 상여금 1 세인트루시드 2018.11.13 83
» 임금·퇴직금 어린이집 폐원에 따른 퇴직금 수령 여부 1 한별 2018.11.13 309
101162 임금·퇴직금 정직기간 중 임금 지급 1 토아 2018.11.13 104
101161 임금·퇴직금 퇴직금추계액 산정시 연차수당 계산 관련 1 쫑쫑22 2018.11.13 392
101160 임금·퇴직금 체당금 공제 방법? 1 warigari 2018.11.13 38
101159 휴일·휴가 1년 미만자 병가 사용여부, 공사 사용 일수 1 내권리! 2018.11.13 8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9 60 61 62 63 64 65 66 67 68 ... 5122 Next
/ 5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