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상담실

sitta 2018.11.01 11:11
조회 수 334 추천 수 0 댓글 2
Extra Form
성별 여성
지역 서울
회사의 산업 / 업종 사회보장 행정
상시근로자수 5~19인
본인의 직무 / 직종 사무직
노동조합 없음

남은 연차휴가를 다 쓰지 못하고 기한이 만료되었을 때, 사업주가 연차수당 지급 대신 차기 연차발생일 이후로도 남은 연차를 이월해서 쓰도록 했을 때, 근로자가 동의하고 이월해서 사용한다면 법적으로 문제되지 않나요?

이월하지 않고 연차수당을 받고자 한다면 연차수당지급 요청을 하면 될까요?

인기 검색어 :: 온라인상담실


더 많은 정보

답변 글 '2'
  • 노동희망 2018.11.02 14:57작성

     연차휴가에 대한 휴가사용신청 청구권은 당해 휴가가 발생한 때로부터 1년간 이를 사용할 수 있는 것이 원칙입니다. 이후 휴가사용신청권이 소멸한 경우 사용자는 미사용 휴가일에 대하여 통상임금 이상의 수당을 지급(통상적으로 직후 월 지급일에 정산하여 지급)하여야 하는 것입니다.

      - 다만, 이 때에 수당지급 대신에 당사자 간 합의로 휴가사용을 한 경우에 근로기준법 위반으로 보기는 어려울 것으로 판단됩니다. 끝.

     

  • 상담소 2018.11.12 21:19작성

    안녕하세요.. 노동OK를 운영하는 한국노총 부천상담소입니다.

     

    답변이 늦어 죄송합니다.

    1>연차휴가의 경우 연차휴가가 발생한 날로부터 1년간 이를 사용할 수 있는 연차휴가사용청구권이라는 것이 존재합니다.

    만약 사용자가 근로기준법에 따라 적법한 연차휴가사용촉진제를 시행한 경우가 아니라면 근로자가 연차휴가사용청구권이 존재하는 1년 동안 발생한 연차휴가를 모두 사용하지 못한 경우, 잔여 연차휴가에 대해서는 연차휴가사용청구권이 소멸하는 1년이 지난 시점에서 연차휴가미사용에 따른 수당청구권이라는 것이 발생하여 이를 1일 통상임금으로 지급청구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귀하가 이에 대해 연차휴가미사용에 따른 수당으로 받고 싶다면 기존 연차휴가를 이월하여 사용하라는 사용자의 주장에 대해 거부의사를 밝히고 미사용연차휴가에 대한 연차수당을 청구하여 받을 수 있습니다. 근로기준법에 따라 연차휴가는 근로자가 원하는 시기에 자유롭게 사용해야 하는 만큼 사용자가 강제로 시기를 지정하는 것도 더욱이 연차휴가 사용청구권이 소멸한 이후에 이를 지정하는 것이 법에 맞지는 않습니다.

     

    사용자가 이를 지급하지 않을 경우 이는 임금체불이 되며 이에 대해서는 사용자를 상대로 관할 고용노동지청에 임금체불로 진정을 제기하여 대응하시면 됩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셨다면, 저희 노동ok 페이스북을 방문해 보세요~ https://www.facebook.com/laborok?ref=bookmarks 노동관련 각종 법령과 정책에 관한 정보, 노동현안에 대한 소식들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노동자의 권익향상과 노동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저희 '한국노총'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리며,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더 많은 해결방법


자동계산기


List of Articles
번호 상담분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상담량이 많아 답변이 늦어질 수 있습니다. 주제별 FAQ나 BEST Q&... 상담소 2019.05.27 307
101027 임금·퇴직금 기본급+수당 계산 2 assahong 2018.11.01 227
» 휴일·휴가 남은 연차일수 이월 사용 2 sitta 2018.11.01 334
101025 임금·퇴직금 회사에서 퇴직금에서 식대를 정산하라고 합니다. 2 doolri 2018.11.01 336
101024 임금·퇴직금 생산직 주차수당 지급 4 수짱수짱 2018.11.01 296
101023 임금·퇴직금 월중퇴직 시 기본급, 직무/근속수당, 법정수당(연장, 심야 등) 2 Nameless 2018.11.01 184
101022 노동조합 노조탈퇴 시 임금 100만원 상승 발언 대표이사(회장) 신고 시 처벌 가... 2 양곱창 2018.11.01 122
101021 비정규직 한국노총에 가입하기 위해선 어떤 절차가 있어야 하나요 1 gff1987 2018.11.01 179
101020 기타 자진퇴사인지 권고사직인지 확인부탁드립니다 1 푸린 2018.10.31 510
101019 노동조합 복수노조 단체협약 적용에 대해서. 1 도라에몽 2018.10.31 230
101018 임금·퇴직금 건설현장 팀장의 임금착취 페이리스냥냥 2018.10.31 106
101017 근로계약 근로 계약과 관련하여 질문드립니다. 1 근근 2018.10.31 203
101016 기타 퇴사관련문의드립니다. 1 롤로노아도로 2018.10.31 97
101015 임금·퇴직금 퇴지금 정산관련 1 리베로 2018.10.31 131
101014 기타 중도 퇴사자 연차수당의 건. 1 세인 2018.10.31 301
101013 임금·퇴직금 3교대 근로자 임금 적당여부입니다. 1 이상우 2018.10.31 232
101012 임금·퇴직금 연차미지급 사유 관련 1 hititon 2018.10.31 234
101011 근로계약 정규직 전환시 근로계약서 재작성 1 하지만 2018.10.31 728
101010 임금·퇴직금 혹시 비공개로 문의드릴수는 없나요? 1 헤헤88 2018.10.30 76
101009 근로계약 1년 계약직(학원강사) 자발적 퇴사하려는데 위약금이 있다 합니다. 2 winterkitty 2018.10.30 667
101008 비정규직 기간제 근로자 연차 문의 1 구름이내리는곳 2018.10.30 480
101007 휴일·휴가 2018년 개정연차수당 지급관련 1 인사인사쟁이 2018.10.30 607
101006 해고·징계 해고대신 근무시간 단축과 감봉을 받아들여야할까요? 1 JS 2018.10.30 191
101005 임금·퇴직금 신입 혹은 경력직 입사시 경력 산정 문제 1 청포도 2018.10.30 123
101004 임금·퇴직금 퇴직금 민사소송관련해서 문의합니다 1 스칼렛 2018.10.30 358
101003 근로시간 해외주재원 및 파견근로자에 관한 주52시간 적용여부 문의 건 1 그래 2018.10.30 42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7 98 99 100 101 102 103 104 105 106 ... 4143 Next
/ 4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