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상담실

다섯가지자 2018.10.02 19:02
조회 수 55

 게시판에 공고를 휴식 1시간 30분 제공이라 써있고 월급 235만원이라 되어있어서 들어가서 일을 하게 되었습니다


주방 보조일이지만 저는 음식을 만들어본 경험이 없는 관계로 업소에서 배우면서 하게 되었습니다


 쉬는 시간은 공시한 3시부터 4시 30분까지인 1시간 30분을 제외하고 거의 10분도 못쉬고 계속 일만했습니다


사장은 계속해서 꼬투리를 잡으면서 쫒아낼 구실을 찾는것처럼 보였고 결국 이틀차에 일을 잘 못한다면서 짤렸습니다


그리고 나서 당신은 직원이 아니기 때문에 최저시급으로 지급할것이다 라고 말을했는데 


처음엔 일급으로 계산해준다 했다가 시급으로 계산한다로 말이 바뀌었습니다


사실 별 차이는 없는거같아 그냥 집으로 귀가했지만 시급 계산해준다면서 3.3프로 빼고 


쉬는시간 1시간 30분 빼고 그 전에 일찍 쉬었으니까 2시간 시급 빼서 지급 할것이다 라고 말을 합니다


애초에 일찍 쉰것도 내 맘대로 쉰것도 아니고 사장이 그때 나와서 밥 일찍먹고 쉬라고 한것이었는데 


갑자기 쉬는시간도 시급으로 계산 안하고 3.3프로 빼서 지급한다니까 처음부터 이런식으로 속이려고 했나 생각이듭니다


일급으로 분명히 계산한다 듣고 일을 시작했고 짜르고나니 말이 바뀌는데 이게 합당한것인지 궁금합니다


물론 업체측에서 구인 게시판에 게시한 글에는 월급지급이란말과 초보자도 가능하다고만 써있고 


이러한 시급 지급에 대한건 언급도 없습니다

Extra Form
성별 남성
지역 서울
회사의 산업 / 업종 숙박 음식점업
상시근로자수 1~4인
본인의 직무 / 직종 기타
노동조합 없음
직장갑질

인기 검색어 :: 온라인상담실


상담 분류별 보기


더 많은 정보

답변 글 '1'
  • 상담소 2018.10.12 20:02작성
    안녕하세요, 노동OK를 운영하고 있는 한국노총 부천상담소입니다. 

    일단 사장이 귀하는 직원이 아니라고 하더라도 귀하는 해당 사업장의 직원으로 볼 수 있습니다. 채용내정만 하고 근로계약을 안했으면 다툼의 소지가 있겠지만 구두상으로라도 근로조건을 약속하고 실제 현장에서 근로를 제공했다면 당연히 근로자, 즉 직원으로 볼 수 있습니다. 따라서 일방적으로 귀하를 해고할 수도 없습니다.(물론 5인 미만 사업장은 근로기준법의 일부만 적용)

    구체적으로 일급, 혹은 시급이 책정되어있었다면 당연히 그 임금을 지급해야하지만 그런 내용이 없다면 최저임금 이상 지급해도 위법하지는 않습니다. 월급제라고 해도 최저임금은 시급을 기준으로 판단하기 때문에 근로기준법을 준수하면서(예를 들면 주휴수당) 일한 날짜만큼 일할계산(일급=시급*1일 근로시간)해서 지급하는것은 위법하지는 않겠습니다. 아울러 휴게시간을 자유로이 사용할 수 있었다면 무급으로 처리해도 무방합니다.

    채용공고를 거짓으로 냈다면 채용절차법에 따라 처벌받을 수 있지만 귀하의 말씀만으로는 채용공고가 거짓이라는 내용을 알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노동자의 권익향상과 노동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저희 '한국노총'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리며,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더 많은 해결방법


자동계산기


List of Articles
번호 상담분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상담량이 많아 답변이 늦어질 수 있습니다. 주제별 FAQ나 BEST Q&A를 먼... 상담소 2019.05.27 471
100752 임금·퇴직금 채권압류 및 전부명령에 대한 추심요청에 따른 급여나 연차,퇴직금 지급에 ... 2 wkdto2 2018.10.05 318
100751 근로계약 2부 작성한 것 중 1부를 수정한 근로계약서가 효력이 있습니까? 1 GYH 2018.10.05 281
100750 휴일·휴가 년차발생일수 1 changgks 2018.10.05 396
100749 임금·퇴직금 무급휴일과 임금지급 2 makeitcount 2018.10.05 206
100748 임금·퇴직금 퇴직사원 퇴직금계산 1 지호35 2018.10.05 180
100747 휴일·휴가 연차휴가 대체 및 연차수당 청구 여부 1 아홉쇠 2018.10.05 169
100746 휴일·휴가 육아휴직 후 복직 연가일수가 맞나요? 1 직장인198 2018.10.05 687
100745 임금·퇴직금 퇴직관련해서 못받은 임금계산 1 mia07 2018.10.04 94
100744 근로시간 공무직(청소원) 근로 시간 문의 1 풀빵 2018.10.04 178
100743 임금·퇴직금 근로계약서 미작성으로 퇴사 후 실업급여 1 ㅊㅇㅅ 2018.10.04 1276
100742 근로시간 문의드립니다. 1 천성산 2018.10.04 78
100741 임금·퇴직금 육아휴직 후 퇴직시 퇴직금 지급 1 piipicc 2018.10.04 263
100740 휴일·휴가 약정휴일과 휴일의 대체에 관해 1 웨스트유월 2018.10.04 262
100739 여성 조기 출산과 관련 휴가 사용 1 superKHoon 2018.10.04 122
100738 기타 근로자에게 불리하게 변경된 취업규칙(복리후생제도)에 대하여 문의드립니다 1 pyj8857 2018.10.04 262
100737 근로계약 대학원 학비 반납 여부 1 스트라이크 2018.10.03 173
100736 고용보험 재직퇴직후 사업자 폐업을 하는데 사업자 기간이 1년이 안되어도 상관이 없... 1 퇴사아이디 2018.10.03 111
100735 임금·퇴직금 체불임금관련 상담부탁드립니다 1 노동자OK 2018.10.03 72
100734 기타 근로계약서 미교부/ 임금체불/ 실업급여 1 dalatte 2018.10.03 169
100733 해고·징계 권고사직 거부로 인한 부당전직신고 관련,,도와주세요;ㅠㅠ 1 퐝퐝 2018.10.03 502
100732 기타 퇴사한 회사에서 취업방해 1 PPKa 2018.10.03 191
100731 근로시간 근로시간 인정에 대한 문의 1 kj1201 2018.10.02 219
» 임금·퇴직금 공고란과 다른 말을 하면서 임금 지불을 하는것에 질문 드립니다 1 다섯가지자 2018.10.02 55
100729 고용보험 조기취업수당 관련문의 1 lloyd729 2018.10.02 281
100728 여성 쌍둥이 출산의 경우 육아휴직 기간 문의 1 쪼민 2018.10.02 49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19 120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 4154 Next
/ 4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