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상담실

<상담소>명의의 댓글이 공식 상담내용입니다. 물론 모두 댓글을 통해 의견을 개진하실 수 있습니다.
kikiki02 2018.09.27 01:04
조회 수 178 추천 수 0 댓글 1
Extra Form
성별 여성
지역 충남
회사의 산업 / 업종 기타업종
상시근로자수 5~19인
본인의 직무 / 직종 서비스직
노동조합 없음

매장을 운영하는 영업 위주 판매회사에 입사한지 두달하고 보름이 지났습니다.

정직원이 아닌 아르바이트 형식으로 일을 시작하게 되었고 근로계약서도 당연히 쓰는 것으로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처음 면접 볼 때에 급여를 매장매출의 70%를 말씀하셔서 '이건 뭐지?'하고 의문을 가졌으나

최저임금이라는 근로기준법이 정해진 대한민국에서 설마설마했었습니다..

일을 시작하고 난 일주일동안 제 급여를 어떻게 산정할 것인지가 회사내 이슈였습니다.

매장 매출은 하루 1~3만원이었고, 타 영업하시는 근로자분들은 모두 프리랜서로 월 2~30만원을 받고 하루 12시간 이상씩을 근무하는데, 영업직이신데 모두 매장에 나와 근무하였습니다.

어느 날, 모두가 모여있는 회의자리에서 저에게 급여제를 원하냐, 매장매출 70%를 원하냐고 묻길래, 저는 급여제가 당연하다라고 말씀을 드렸는데 다른 영업직 직원분이 저에게 본인은 20만원 받고 일하는데 어떻게 급여를 받으려고 하냐? 하고 따지시더라구요,

저는 도무지 무엇을 어떻게 이해해야하는지 몰라 가만히 있었는데, 사장님이 그분은 신경쓰지 말라고 하셔서 .. 그런가보다 했습니다.

그 이후에 근로계약서를 작성한다는 안내는 여러번 받았으나 현재까지도 작성은 되지 않았으며,

받은 급여는 급여라기도 하기 초라한 금액이고, 여러번 언급한 매장매출의 70%조차 되지 않는 금액이었습니다.

저는 매장에 주5일 09:00~18:00(9시간:점심시간 보장안됨) 상주하는 직원임에도 최저임금은 커녕 급여를 7월 28만원, 8월 45만원받고 있습니다.

이 급여도 보름을 미뤄놓고 주고, 급여일자를 지켜 입금된적이 단 한번도 없었습니다.. 늘 3~4일씩 미루기 일쑤였습니다.

문제를 인지는 했으나 아시는 분 업체라 바보같아 보일 수 있으나 근무는 하고 일주일 전 사직을 언급하였습니다.

한달 전에 미리 말씀드리는 것이 예의이고 옳으나.. 저만 윤리를 지키기엔 제가 받은 대우가 너무 부당하여 27일인 오늘까지 근무하고 나오려고 합니다.

나오기 전에 후임자를 위해서라도 동일한 일이 생기지 않게 사장님께 이 모든 사항을 말씀드리려고 합니다.

어떻게 말씀을 드리는 것이 지혜로운지, 아니면 아는 사이어도 부당한 대우 받은 것에 대하여 신고를 하는 것이 맞는지 궁금합니다..



답변 글 '1'
  • 스큐 2018.09.27 08:47

    개인사업자 형태를 띈 위탁계약 형태(학원 강사, 보험판매 등)가 아닌 이상 사무실 출근하여 숨만 쉬어도 최저임금은 받아야 합니다. 근로기준법 위반은 벌금이 있습니다. 항목별로 차이가 있으나 500~2000만원 수준의 벌금이 있으니 사장님께 이런거 신고 하면 사장님도 벌금이 쎄게 나온다고 말하시면서 잘못 된 점을 지적하시는게 좋을거 같습니다.

    간단한 예로, 근로계약서 미작성은 500만원 이하의 벌금입니다. 이건 고용노동부에 신고하시면 바로 통지서 날라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상담분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0711 고용보험 사업주가 갑자기 부정수급 자진신고를 하라고 합니다 도순이 2018.09.27 240
100710 임금·퇴직금 월급제에 관한 질문입니다. cera 2018.09.27 55
100709 임금·퇴직금 궁금한게 많네요 SSS222 2018.09.27 26
100708 임금·퇴직금 리모델링기간 도급계약 kim42dae 2018.09.27 55
100707 임금·퇴직금 퇴직금관련 상담입니다. 한걸음뒤에서 2018.09.27 77
100706 기타 중도퇴사 연차수당 지급에 관한 건 뚱띵이 2018.09.27 136
100705 휴일·휴가 교대근무자 공휴일 휴가처리 스마일마미 2018.09.27 178
100704 해고·징계 육아휴직 기간 중 타사 겸직으로 인한 해고 건 뿌꾸새파더 2018.09.27 157
100703 임금·퇴직금 사업자 변경 후 퇴직금 갓지은밥 2018.09.27 136
100702 근로계약 근로계약서보다 임금이 적은데 퇴사시 실업급여를 받을 수 있나요? 이삼 2018.09.27 133
100701 임금·퇴직금 상여금을 일괄 분배해서 지급하는 것이 합법적인지? 마루와루 2018.09.27 38
100700 휴일·휴가 퇴직 전 연차휴가 사용 가능 여부 moonans 2018.09.27 173
100699 휴일·휴가 불합리한 연차 적용.. 회사가 제대로 하고 있는건지 알려주세요 코딩악동 2018.09.27 215
100698 여성 출산휴가 미리 들어가고싶은데요. dkdk12 2018.09.27 185
100697 임금·퇴직금 휵아휴직후 퇴사시 퇴직금 하늘호수 2018.09.27 56
» 임금·퇴직금 이해안되는 급여계산법 1 kikiki02 2018.09.27 178
100695 해고·징계 근태불량사유와 실업급여 1 갓범 2018.09.26 537
100694 임금·퇴직금 회사 상여를 준다고 약속했으나 모두들 지급받고 저는 못받았습니다. 1 정의는승리함 2018.09.26 93
100693 임금·퇴직금 퇴직금에 관하여 질문이 있습니다 4 직무대행 2018.09.26 141
100692 임금·퇴직금 퇴직금 산정시 미지급금(휴일가산수당) 포함여부 인사교육팀 2018.09.26 9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5 66 67 68 69 70 71 72 73 74 ... 5105 Next
/ 5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