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상담실

orol 2018.06.12 15:49
조회 수 636 추천 수 0 댓글 1
Extra Form
성별 남성
지역 부산
회사의 산업 / 업종 시설관리 서비스업
상시근로자수 5~19인
본인의 직무 / 직종 사무직
노동조합 없음
현재 저는 파견업체(A)에 소속으로, 사용 사업주(B)에서 파견 근무를 맡고 있습니다. A는 B에게 근로자를(나) 를 파견을 명목으로 220만원 상당의 고용료를 지급하고 있으며, 근로시간은 주 40시간 5일 근무중이고, 신입이라는 사유로 세전 150을 받고 있는 상태입니다 (A의 정규직). 근로파견계약서는 작성하지 않은 상태로 만 1년[17. 04. 25(수습 1개월) ~ 18.06(현제 근로중)]근무 중 입니다. A업체는 사원수 8명인 중소기업입니다. 

질문입니다.

1. 보통 파견 업체에서는 몇 퍼센트의 수수료를 취해 가나요??? 

2. 근로자파견법을 보니 파견 근무시 계약기간이 1년이며 파견사업주, 사용사업주, 파견근무자의 합의 후 1년 재계약을 한다고 하는데 저 같은 경우는 A의 정규직이여서 해당사항이 아닌가요?

3. 만약 2번 질문에 저가 파견근로자의 자격이 맞다는 가정하에, 재계약시 자발적 계약 해지를 하고 싶습니다.
 사유는 1년 계약기간동안 통상 통근시간 3시간 이상을 해왔으나. 통근하는게 너무 힘들어서 자발적 계약 해지를 하고 싶은데, 이러한 사유가 실업급여를 받을수 있는 조건 성립이 되는지 궁금합니다.

5. 퇴사시 연차 수당을 받을 수 있을까요?

4. 처음 언급하였던 현재 상황중 고용(파견)근로자 법에 준수 하지 않는 사항이 있는지 궁금합니다.
답변 글 '1'
  • 상담소 2018.07.18 10:37

    안녕하세요.. 노동OK를 운영하는 한국노총 부천상담소입니다.

     

    답변이 늦어 죄송합니다.

     

    1> 파견법상 파견사업주가 취할 수 있는 수수료율을 규율한 규정은 없습니다. 근로자파견계약에 따라 B사업장이 A사업장에 지급하는 220만원의 파견비에는 인건비와 퇴직적립금등의 비용, 그리고 사회보험료 사용자 부담분, 이윤부분이 종합되어 있습니다. 이와 같은 부분에서 인건비의 비중이 명확하게 정해진 것은 아니므로 파견회사 사업주와 근로자 사이에 근로계약에 따라 결정됩니다.

     

    2> 귀하는 파견업체와 근로계약한 근로자입니다. 따라서 사용사업주인 B사업장에서 2년을 초과하여 파견근로를 할 수 없는 것이며 1년을 기간으로 사용사업주인 B사업장에서 근로자를 파견받았다면 파견근로계약 기간을 1년 더 갱신해야 할 의무가 있는 것은 아닙니다.

    3>자발적 이직인 경우 실업인정이 어렵습니다. 사업장의 변경이나 근무지 변경으로 출퇴근 시간이 왕복 3시간 이상 소요되어 통근상의 불편을 이유로 이직한 경우라면 자발적 이직이더라도 실업인정은 가능하지만 귀하의 경우 사업장의 변경이나 근무지 변경이 아닌 만큼 실업인정이 어려울 수 있을 것입니다.

    4> 지급받으실 수 있습니다.

    5>세전 급여액으로 150만원을 지급받았다 하셨는데 최저임금월액인 약 157만원에 미달합니다. 최저임금법 위반이 의심됩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셨다면, 저희 노동ok 페이스북을 방문해 보세요~ https://www.facebook.com/laborok?ref=bookmarks 노동관련 각종 법령과 정책에 관한 정보, 노동현안에 대한 소식들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노동자의 권익향상과 노동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저희 '한국노총'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리며,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상담분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9641 휴일·휴가 휴직과 여름휴가 1 hellokorea 2018.06.14 166
99640 임금·퇴직금 퇴직금관련 문의 드립니다. 1 freeway73 2018.06.14 364
99639 기타 조기재취업수당 1 일년만놀자 2018.06.14 126
99638 근로계약 근로계약서 1 ladybug33 2018.06.14 184
99637 근로시간 일8시간을 회사임의로 6시~15시로 정할경우 휴일수당은 어떻게 되는건가요? 1 럭셔리씨스털 2018.06.14 128
99636 휴일·휴가 연가 사용문의 1 쭌군아빠 2018.06.14 145
99635 임금·퇴직금 퇴직 연차 수당 정산 문의 1 supaheisuk2 2018.06.14 307
99634 임금·퇴직금 퇴지금 문의 1 너브내 2018.06.13 167
99633 해고·징계 꼭도움부탁드립니다..ㅠㅠ 1 지똥 2018.06.13 209
99632 근로계약 근로계약서 작성 의무 1 너브내 2018.06.13 236
99631 기타 친지의 질병,간호로 인한 자진퇴사 1 kweon20 2018.06.13 343
99630 휴일·휴가 선거날 휴일 근무수당 1 봉산 2018.06.13 205
99629 임금·퇴직금 실제근무회사와 고용된 회사가 다를 때 퇴직시 연차정산기준 1 이인트으 2018.06.12 208
99628 휴일·휴가 년차수당 1 문짱 2018.06.12 215
99627 고용보험 문의.... 2 나님 2018.06.12 69
» 임금·퇴직금 파견근로 계약 종료 실업급여 1 orol 2018.06.12 636
99625 근로시간 주52시간 해당여부 문의드립니다. 1 그냥사람입니다 2018.06.12 210
99624 근로계약 채용후 일반적으로 적용받던 근로조건보다 낮아지게 된 경우 1 탱탱이 2018.06.12 150
99623 임금·퇴직금 초과근무 (실근무) 후 지문인식 미등록 시 불인정 관련 문의드립니다. 1 바르미 2018.06.12 150
99622 기타 직군 이의신청 1 펄반짝 2018.06.12 7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1 62 63 64 65 66 67 68 69 70 ... 5048 Next
/ 50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