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상담실

임금·퇴직금

100% 인센티브?

원군이다 2018.02.14 12:41
조회 수 22 추천 수 0 댓글 1
Extra Form
성별 남성
지역 대구
회사의 산업 / 업종 교육서비스업
상시근로자수 1~4인
본인의 직무 / 직종 사무직
노동조합 없음

 100% 인센티브로 기본급이 없습니다.

교육업이다 보니, 학생들 등록 받고 학생이 결제한 금액의 20%를 받습니다.


하지만 사무실로 출퇴근 시간이 정확히 정해져 있으며, 

매일 8시간 30분씩 주 42시간 30분씩 근무를 합니다.


이런 경우 저는 프리랜서가 아닌 근로자로 포함되고 기본급을 지급 받아야 마땅한 것이 아닌가요?


근로자로 인정이 되려면 기본 충족사항이 뭐가 있나요?

근로계약서도 작성하였습니다만..

답변 글 '1'
  • 상담소 2018.02.20 20:18

    안녕하세요.. 노동OK를 운영하는 한국노총 부천상담소입니다.

     

    근로기준법상의 근로자에 해당하는지 여부를 판단함에 있어서는 그 계약이 민법상의 고용계약이든 또는 도급계약이든 그 계약의 형식에 관계없이 그 실질에 있어 근로자가 사업 또는 사업장에 임금을 목적으로 종속적인 관계에서 사용자에게 근로를 제공하였는지 여부에 따라 판단하여야 합니다.

     

    , 여기서 종속적인 관계가 있는지 여부를 판단함에 있어서는 1> 업무의 내용이 사용자에 의하여 정하여지고, 2> 취업규칙복무규정인사규정 등의 적용을 받으며, 3>업무수행과정에 있어서도 사용자로부터 구체적이고 직접적인 지휘감독을 받는지 여부, 4>사용자에 의하여 근무시간과 근무장소가 지정되고 이에 구속을 받는지 여부, 5>근로자 스스로가 제3자를 고용하여 업무를 대행케 하는 등 업무의 대체성 유무, 6> 비품원자재작업도구 등의 소유관계, 7> 보수가 근로 자체의 대상적(對償的) 성격을 갖고 있는지 여부와 8> 기본급이나 고정급이 정하여져 있는지 여부 및 근로소득세의 원천징수 여부 등 보수에 관한 사항, 9> 근로제공관계의 계속성과 사용자에의 전속성의 유무와 정도, 10> 사회보장제도에 관한 법령 등 다른 법령에 의하여 근로자로서의 지위를 인정받는지 여부, 11> 양당사자의 경제사회적 조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판단하여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귀하와 같은 고용관계에 대해 법원의 판례는 입시학원 운영자의 시설 내에서 수강생에게 강의를 하고 매월 수강료 수입금의 일정비율을 배분받기로 한 입시학원 단과반 강사는 학원측에 대하여 사용 종속관계하에서 임금을 목적으로 근로를 제공하는 근로자로 볼 수 없다.”고 판단한바 있습니다.(대법 96732)

     

    그러나 기본급의 유무만으로는 근로자성을 부인하긴 어렵습니다. 전액 성과급을 토대로 급여가 책정되었다 하더라도 출퇴근시간 및 근로장소를 사용자가 지정하고 사용자로부터 지휘감독 받으며, 사업장에서 제공한 비품을 이용하여 근로제공을 하고, 귀하의 강의를 다른 사람에게 대체할 수 없는 상황이고, 해당 사업장에 전속하여 근로제공을 해왔다면 단순히 고정급여가 없다는 점 만으로는 근로자가 아니라 할 수 없습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셨다면, 저희 노동ok 페이스북을 방문해 보세요~ https://www.facebook.com/laborok?ref=bookmarks 노동관련 각종 법령과 정책에 관한 정보, 노동현안에 대한 소식들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노동자의 권익향상과 노동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저희 '한국노총'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리며,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상담분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8126 임금·퇴직금 11개월 일하고 퇴직금, 연차수당 받을 수 있을까요? 1 CW-Rabbit 2018.02.15 80
98125 휴일·휴가 출산휴가 1 해태 2018.02.15 26
98124 임금·퇴직금 실급여 질문입니다. 1 남자입니다 2018.02.14 26
98123 고용보험 실업급여에 관한 문의 입니다 1 운동하자 2018.02.14 41
98122 고용보험 실업급여 받을 수 있을까요? 1 영깅몬 2018.02.14 62
98121 임금·퇴직금 임금을 받는데 계산이 잘못된 것 같습니다. 1 하이우 2018.02.14 38
98120 임금·퇴직금 재택알바 미지급급여 1 잉혀 2018.02.14 20
98119 여성 욕설 무시 2 부산행 2018.02.14 24
98118 해고·징계 사직서 제출후 회사의 중복된 징계조치에 대하여 질문드립니다! 2 양민양민 2018.02.14 120
» 임금·퇴직금 100% 인센티브? 1 원군이다 2018.02.14 22
98116 임금·퇴직금 퇴직 시 연차수당 지급 (3년치 요구) 1 빼꼬미 2018.02.14 64
98115 근로계약 회사에서 퇴사 처리 지연으로 여쭈어 봅니다. 1 갱토리 2018.02.13 49
98114 근로계약 근로계약서 서명 1 마간달 2018.02.13 63
98113 임금·퇴직금 DC형 납입금액에서 임금총액의 정의에 대해 궁금합니다. 1 다행복 2018.02.13 33
98112 근로계약 근로계약서 내용 확인 2 아름다운세상2 2018.02.13 47
98111 임금·퇴직금 연봉에서 분할된 상여금의 미지급 1 freer 2018.02.13 21
98110 비정규직 비정규직의 휴직 1 suu 2018.02.13 24
98109 산업재해 점심 식사중 치아 파손 산재 가능 여부 문의드립니다. 1 cha8078 2018.02.13 33
98108 임금·퇴직금 퇴직금 정산 관련 1 PEsoil 2018.02.13 56
98107 임금·퇴직금 교통비, 추가 일비에 대한 임금성 여부 1 서초영 2018.02.13 2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910 Next
/ 4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