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고·징계

2002.09.13 12:01
조회 수 15798 추천 수 0 댓글 0

해고외의 기타 징계 (전직,휴직,감봉,기타 징벌)

 

근로기준법 제30조에서는 해고 뿐만아니라 전직,휴직,정직,감봉 기타 징벌도 정당한 사유없이 행하지 못하도록 제한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근로기준법 제98조에서는 근로자의 생활상의 형편을 고려하여 감급액의 수준에 대해서는 특별히 제한하고 있습니다.

징계의 종류, 내용, 요건 등은 노조와 체결한 단체협약이나 회사의 사규 등에 정하여 행하되 법령에 위반되지 않아야 하고 사회통념상 합리성 있는 등 정당한 사유가 있어야 합니다.이때 정당한 사유가 있는지와 그 절차가 정당하였는지에 대해서는 해고관련부분에서 설명된 것과 동일합니다.

해고는 아니더라도 직장생활에서 불이익이라고 판단되는 정당성이 없는 전직,휴직,감봉 등은 근로기준법 제33조에서 정한 바대로 노동위원회의 구제신청을 제기할 수 있습니다...

 

 

징계의 종류

휴직 · 정직

근로를 제공치 않으며 임금도 지급치 않는 처분

감봉 · 감급

근로를 제공하되 임금의 일부를 지급치 않는 처분

전보 · 전직

근로를 제공하고 임금도 지급하되 근로의 장소나 업무내용을 바꾸는 처분

 

 [휴직·정직] 경영상 이유에 의한 휴직기간이라며 무급처리하는데.....

 [감봉·감급] 감봉액수는 회사가 마음대로 할 수 있나요?

 [전보·전직]갑자기 지방발령을 받았는데......

 

 

 

 

근로기준법 제30조  【해고등의 제한】
①사용자는 근로자에 대하여 정당한 이유없이 해고, 휴직, 정직,전직, 감봉 기타 징벌을 하지 못한다.

 

근로기준법 제98조 【제재규정의 제한】
취업규칙에서 근로자에 대하여 감급의 제재를 정할 경우에는 그 감액은 1회의 액이 평균임금의 1일분의 2분의 1을,총액이 1임금지급기에있어서의 임금총액의 10분의 1을 초과하지 못한다.


전보가 업무상 필요성에 의하여 이루어진 것으로서 근로자가 입게 되는 생활상의 불이익을 감안하더라도 권리남용에 해당한다고 볼 수 없다

(서울행법 2006구합46657, 2007-09-11)


센터장으로 근무하다가 팀원으로까지 전보된 것에 대한 배려를 전혀 하지 않은 채 직무수행거부를 이유로 단시일 내에 징계면직한 것은 재량권 남용이다

(대법 2004두10401, 2005-05-26)


업무상의 필요성은 사용자의 주관적 판단에 의할 것이 아니라 노동력의 적정배치로 인한 업무의 능률증진, 근로자의 능력개발과 근로의욕의 고양 등 기업의 합리적 운영에 기여하는 것인지 여부에 관한 객관적 기준에 의하여 판단하여야 할 것이고, 근로자의 생활상의 불이익에는 물질적.시간적 요소 등이 고려의 대상이 된다 할 것이며, 신의칙 위반 여부는 사용자가 근로자를 설득하기 위하여 한 노력여하 및 그 정도, 배치전환의 방법, 다른 근로자와의 형평성 등이 중요한 요소로 작용될 것인데, 이러한 업무상의 필요성과 근로자의 생활상의 불이익, 그리고 신의칙위반은 그 내용과 정도에 따라 상대적 관점에서 사회통념에 따라 종합적으로 판단하여야 할 것이다.(대법 2005두16772, 2006-01-27)


전보처분 등이 권리남용에 해당하는지 여부는 전보처분 등의 업무상의 필요성과 전보 등에 따른 근로자의 생활상의 불이익을 비교·교량하여 결정되어야 하고, 업무상의 필요에 의한 전보 등에 따른 생활상의 불이익이 근로자가 통상 감수하여야 할 정도를 현저하게 벗어난 것이 아니라면, 이는 정당한 인사권의 범위 내에 속하는 것으로서 권리남용에 해당하지 않는다.(대법2007두11566, 2007-10-11)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조회 수
49 해고일반 해고가 무효가 된 경우, 이미 수령한 퇴직금의 반환은? 1 24257
48 법개정내용 변경된 해고부문 총괄개요 (2007년 7월 적용) file 25526
47 법개정내용 정리해고시 통보 협의기간 단축(50일)과 재고용의무 32297
46 법개정내용 해고의 서면통지 의무화 (해고를 서면으로 통보하지 않으면 무효) 51839
45 법개정내용 금전보상제도 실시 (복직을 원하지 않는 경우 금전보상) 38448
44 법개정내용 부당해고 구제명령 불이행시 이행강제금 및 벌칙 부과 31927
43 해고일반 해고와 관련된 일반적 사항. (필독) 30131
42 해고일반 어느때나 마음대로 해고할 수 있나요? (해고시기의 제한) 45424
41 해고일반 계약직인데, 회사가 재계약을 거부하면 해고가 아닌지요? 42512
40 해고일반 회사가 인사위원회를 개최하지 않고 해고했어요....(해고절차의 정당성) 35774
39 해고일반 권고사직과 해고는 다릅니까 ? 55973
38 해고일반 해고(부당노동행위)와 관련된 법률 규정 20947
37 해고수당 해고예고와 해고수당 (2019년 법개정) 86076
36 해고수당 '구조조정이 있을 예정이다'라는 회사의 공고문이 해고예고에 해당하는지요? 17672
35 징계해고 징 계 해 고 (근로자의 잘못에 의한 해고) 30348
34 징계해고 무단결근, 잦은 지각 등 불성실한 근무태도 37521
33 징계해고 학력, 경력사칭 및 이력서의 허위기재 22405
32 징계해고 전근, 전적 등 인사이동 명령에 대한 불응 18503
31 징계해고 동료 및 상사에 대한 폭력행위 18251
30 통상해고 통 상 해 고 (질병, 부상, 장해의 경우) 30455
29 정리해고 정 리 해 고 (경영상의 이유에 의한 해고) 32363
28 정리해고 긴박한 경영상의 필요성이 있는지 여부 21860
27 정리해고 해고를 피하기 위한 노력을 다하였는지 여부 20515
26 정리해고 해고대상자 선정에서 합리적이고 공정한 기준을 정하였는지 여부 20805
25 정리해고 해고 예정일의 50일전까지 근로자 대표와 성실히 협의하였느지 여부 20787
24 부당노동행위 부 당 노 동 행 위 (노동조합활동 관련) 13973
23 부당노동행위 해고하거나 불이익을 주는 처분 (불이익 취급 ) 23488
22 부당노동행위 황견계약과 유니온샵 17765
21 부당노동행위 단체교섭 및 체결의 거부와 해태 15264
20 부당노동행위 노동조합 활동에 대한 지배, 개입, 원조 등 15688
» 징계 해고 이외의 다른 징계 (전직, 휴직, 감봉, 기타 징벌 등) 15798
18 징계 [휴직·정직] 경영상 이유에 의한 휴직이라며 무급처리하는데..... 14574
17 징계 [감봉·감급] 감봉액수는 회사가 마음대로 정할 수 있나요? 34274
16 징계 [전보·전직] 갑자기 지방발령을 받았어요.. 19979
15 구제방법 구제 방법과 절차 (부당해고,부당징계,부당노동행위) 31990
14 구제방법 초기에 대처할 사항들 20356
13 구제방법 부당해고 구제신청 하기 (노동위원회) 39361
12 구제방법 [예시] 부당해고 구제신청서…표지+사유서 (지방노동위원회) 24115
11 구제방법 [예시] 회사 답변서에 대한 근로자의 추가이유서(지방노동위원회) 17345
10 구제방법 [예시] 부당해고 구제신청 재심신청서…표지+사유서 (중앙노동위원회) 18643
9 구제방법 부당해고에 대해 고소·고발·진정하기 (노동부 지방지청) 23010
8 구제방법 [예시] 부당해고에 대한 행정지도를 촉구하는 진정서 14449
7 구제방법 [예시] 해고수당을 청구하는 진정서 16464
6 구제방법 해고무효확인 소송하기 (법 원) 16502
5 구제방법 해고무효확인소송의 절차 18210
4 해고일반 해고와 관련된 몇가지 (실업급여, 원직복직, 임금 등) 14715
3 해고일반 해고된 경우 실업급여는? 29169
2 해고일반 해고와 원직복직 24545
1 해고일반 해고기간에 대한 임금상당액, 중간수입 공제, 위자료 2920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