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원 판례


[사건의 표시]
대법원 2007. 11. 16. 선고 2007도3725  근로기준법위반   (바)   상고기각

[판시사항]
근로자퇴직급여 보장법 제8조 제1항, 제2항의 해석 (매월지급하는 퇴직적립금의 효력.)

[판결요지]
근로자퇴직급여 보장법(이하 ‘법’이라고 한다) 제4조, 제8조 제1항은, 사용자는 퇴직하는 근로자에게 급여를 지급하기 위하여 퇴직급여제도 중 하나 이상의 제도를 설정하여야 하고, 퇴직금제도를 설정하고자 하는 사용자는 계속근로기간 1년에 대하여 30일분 이상의 평균임금을 퇴직금으로 퇴직하는 근로자에게 지급할 수 있는 제도를 설정하여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는바, 퇴직금이란 퇴직이라는 근로관계의 종료를 요건으로 하여 비로소 발생하는 것으로 근로계약이 존속하는 동안에는 원칙으로 퇴직금 지급의무는 발생할 여지가 없는 것이므로, 사용자와 근로자 사이에 매월 지급받는 임금 속에 퇴직금이란 명목으로 일정한 금원을 지급하기로 약정하고 사용자가 이를 지급하였다고 하여도 그것은 법 제8조 제1항에서 정하는 퇴직금 지급으로서의 효력이 없다(대법원 2002. 7. 12. 선고 2002도2211 판결, 대법원 2006. 9. 22. 선고 2006도3898 판결 등 참조).


☞ 피고인이 이 사건 근로자들과 근로계약을 체결하면서 매월 지급하는 임금을 일급 70,000원으로 하되, 이 일급은 노임 64,600원, 퇴직적립금 5,400원으로 하고, 이 사건 근로자들은 위 퇴직적립금을 매월 임금지급일에 수령함에 동의하며 이에 대해 일체의 이의를 제기하지 않기로 근로자들과 약정하고, 이와 함께 근로자들로부터 ‘매월 급여 수령시 퇴직금을 정산하여 지급받기를 희망하며 퇴직시 회사에 퇴직금에 관한 일체의 이의를 제기하지 않을 것을 확약합니다’라는 내용으로 ‘퇴직금 중간정산 신청서’를 받았으며, 노임과 퇴직적립금을 구분하여 기재한 노무비 명세서를 교부하면서 같은 명목의 돈을 매월 급여로 지급하였다 하더라도, 그와 같은 퇴직적립금 명목의 금원 지급에 대하여는 퇴직금 지급 내지 퇴직금 중간정산의 효력을 인정할 수 없고, 나아가 근로계약에서 정한 위와 같은 퇴직금에 관한 약정이 법 제8조 제2항이 규정하고 있는 퇴직금 중간정산에 관한 약정이라고 볼 수 없으며 이는 피고인이 위 근로자들로부터 장래의 근속기간에 대한 퇴직금 중간정산 신청서를 미리 제출받았다고 하더라도 변함이 없다고 판단한 사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102 불법파견도 파견근로자보호법에서의 직접고용간주 규정이 적용된다. 5753
101 국가가 노동조합 및 노동쟁의조정법에서 정한 사용자에 해당하는지 여부 4228
100 상당한 노력에 의하여 비밀로 유지된 정보라고 볼 수 없어 영업비밀에 해당하지 않는다고 한 사례 8712
99 인사규정의 징계시효기간에 관한 규정의 취지와 그 기간의 기산점 6476
98 직장 내 성희롱 행위자에 대한 징계해고처분이 정당하다고 볼 수 있는 경우 6696
97 원 고용주에게 고용되어 제3자의 사업장에서 제3자의 업무에 종사하는 자를 제3자의 근로자라고 볼 수 있다고 한 ... 5091
96 5인미만 회사에서의 해고제한 특약을 위반한 해고의 효력 5912
95 차량임대차 형식의 지입차주 겸 운전기사는 근로자로 볼 수 없다. 7120
94 회사를 퇴사하면서 원료의 배합비율, 제조공정, 각종 실험결과 등을 가져간 경우 절도에 해당 8855
93 당연퇴직, 당연면직 처분은 해고처분이므로 합리적으로 판단해야 9336
» 사전에 미리 중간정산하여 매월지급하는 퇴직금의 효력 13815
91 명예퇴직후 재임용되는 경우 명예퇴직수당을 반환해야 하는지 여부 8412
90 출근,퇴근중에 발생한 재해가 산재보험법상 ‘업무상 재해’에 해당하기 위한 요건 6633
89 연차휴가 부여를 위한 출근율산정에 있어 부당해고기간의 처리 방법 5967
88 계약직근로가 형식에 불과하다면, 회사의 정당한 사유 없는 갱신계약 체결거절은 효력이 없다. 5673
87 회사 비상대책위원회 대표는 근로기준법상 사용자로 보아야 한다. 5372
86 통상임금에 산입되어야 할 각종 수당을 통상임금에서 제외하기로 하는 노사간 합의의 효력 8339
85 퇴직금을 일당 속에 포함하여 지급하는 약정의 효력 (무효) 8369
84 생리휴가를 사용하지 않고 근로한 경우 생리수당을 지급해야 한다. 9202
83 회사 외의 행사나 모임 중에 발생한 재해가 업무상 재해에 해당하기 위한 요건 5322
82 해고절차를 거치지 아니한 것만으로 사용자를 처벌 할 수 있다고 볼 수 없다. 6494
81 학교 시간강사는 임금을 목적으로 하는 근로자에 해당 6104
80 근로기준법상 근로자에 해당하는지 여부의 판단 기준 6347
79 과도하게 장기간 설정된 대기발령의 효력 5439
78 근로자의 출퇴근 과정에서 발생한 교통사고가 업무상 재해에 해당하는지 여부 6666
77 24시간씩 격일제로 근무하는 아파트 경비원의 실제 근로시간 12350
76 노·사 동수로 징계위원회를 구성하도록 한 경우 노측 징계위원의 위촉 방법 6001
75 정리해고의 요건으로서 ‘긴박한 경영상의 필요성’의 판단방법 6597
74 임금 소급인상시 휴업급여 산정의 기초가 되는 평균임금의 증액 여부 6690
73 부당전직기간 동안 사용자에게 임금지급의무가 있는지 여부 5548
72 회사의 경영방침에 따라 사직원을 제출하고, 즉시 재입사하는 형식을 취하는 경우, 사직원제출과 퇴직처리에 따른... 6561
71 노조와 협의 없이 연봉제로의 임금체계 변경 등 급여규정을 개정한 행위는 부당노동행위에 해당한다 7316
70 문서유출, 출근거부가 징계사유에 해당한다고 하더라도 해고처분은 징계권 남용이라고 판결한 사례 6372
69 평균임금산정에 있어 상여금, 경영성과금,가족수당 등의 포함여부 12439
68 퇴직하는 이사의 퇴직금을 이사회의 결의가 없었음을 이유로 지급을 거절할 수 있는지 여부 6376
67 근로자가 사망 또는 퇴직전에 발생한 체불임금에 대해 근로기준법 제42조 위반과 별도로 제36조 위반죄가 성립한다 6218
66 가족수당을 통상임금에 포함하기로 했다면 생리휴가근로수당도 통상임금에 포함된다 8565
65 레미콘차주 겸 운송기사가 노동조합및노동관계조정법상의 근로자에 해당하는지 여부 5774
64 시용(試用)근로계약상 근로계약 해지의 정당성 여부 6694
63 회사측의 단체교섭 거부의 정당성 이유의 존부 572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