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 Q&A

상담소 2008.01.20 14:12
조회 수 21310 추천 수 0 댓글 1

현재는 회사를 퇴사한 상태구요...
2007-01-02 ~ 2008-01-04 까지 근무를 했어요...
근데 11월달부터 임금을 받지 못해서 퇴사를 하게되었습니다..
노동부에는 진정하고..조사받은 상태구요...
월급 받으려면 꽤 오랜기간이 걸릴것 같아요..

다름이아니라..저는 4대보험이 가입되있지 않아요...
사업장은 가입이 되있는데...예전에 다니던 일부 직원(팀장급) 빼고는 아무도 가입이
안되어 있습니다..2주전에 고용지원센터에 가서 문의를했더니..그분들도 잘모르시는지..
자세히 안내해주시지도 않으셔서..정말 난감했어요,..저희 회사에 전화하셔서 4대보험
미가입자 가입처리해달라고 말씀은 하시던데...저보구는 일단 일주일정도 기다려보구
가입안되있으 다시 와야할것같다구...ㅠㅠ 저희 사장님같은경우 그렇게 얘기해서 바로
가입하실분도 아니구요....

오늘 노동부는 갔다왔구요..거기서는 이런경우(임금체불) 보험료를 소급하여 지불해서
실업급여를 받을수 있다고하네요..
또 아무것도 모르고가서 지난번처럼 이도저도 못하고 올까봐...제가 어떤 내용을
알고 가야하나요??  가서 어떤절차를 밟아야하는지...
그리고..실업급여 받으려면 재직기간이 최소 6개월로 알고있는데요...소급하여
지불하게되면 최근 6개월 보험료만 지불해도 가능한건가요??아니면 제가 일한기간
즉 1년동안의 4대보험료(임금체불기간포함)를 모두 지급해야하나요?? 1년 동안의
보험료라면...부담이 될것 같아서요...
제가 어떻게 해야될지...도움 부탁드려요...

답변 글 '1'
  • 노동OK 2009.08.27 03:37
    안녕하세요. 노동OK를 운영하는 '한국노총 부천상담소'입니다.

    1. 회사는 고용보험가입사업장으로 처리되어 있으나, 특정 근로자(귀하)가 고용보험피보험자자격취득이 되어 있지 않는 경우에는 1)먼저, 고용지원센터에 '고용보험피보험자자격확인청구'제도를 이용하여 자격확인(최초의 취업일~퇴직일까지)을 받고, 2)퇴직사유가 실업급여수급자격이 인정되는 퇴직사유인지를 따져 실업급여가 지급됩니다. 귀하께서 11월,12월급여를 지급받지 못한 사실이 노동부 임금체불 진정과정에서 확인(체불임금확인서)되면 퇴직사유는 실업급여수급자격을 인정받을 퇴직사유에 해당될 것이므로 정작 중요한 것은 고용지원센터로부터 '고용보험피보험자자격확인청구'절차를 거쳐 피보험자격확인을 받는 것이 될 것입니다.

    2. 고용보험피보험자격확인청구제도는 1)근로자가 회사에 재직하였음을 입증하는 증빙자료(급여명세서, 급여통장 등)와 함께 피보험자격확인청구신청서를 제출하면 2)이를 접수받는 고용지원센터에서 구두로 회사측에 '이분에 대한 고용보험가입처리를 지금이라도 빨리 해달라' 요구하게 되고, 3)만약 회사가 고용지원센터가 시킨대로 귀하에 대한 고용보험자격취득신고를 하지 않으면, 사실조사(재직사실의 조사)를 거쳐 직권으로 귀하에 대해 최초의 입사일부터 고용보험피보험자자격을 확인(인정)해주게 됩니다. 그러면 귀하는 고용지원센터의 직권에 의해 고용보험피보험자의 자격이 확인된 것이고, 이후 재차 고용지원센터에 퇴직사유가 비자발적인 퇴직(임금체불로 인한 퇴직)임을 입증(노동부 근로감독관의 체불임금확인서)하면서 실업급여수급자격인정신청서를 작성, 제출하시면 됩니다.
    따라서 지금현재 귀하의 상태는 고용지원센터가 회사에 대해 귀하의 고용보험피보험자격을 스스로 취득신고할 수 있는 일종의 여유기간을 부여한 것으로 보이므로, 일정기간동안 기다리셨다가 재차 고용지원센터에 회사측에서 취득신고를 하였는지 확인해 보신후 만약 회사가 귀하에 대한 취득신고를 하지 않았다면 고용지원센터를 방문하여 '고용보험피보험자자격확인청구서'를 작성 제출하시면 되겠습니다.
    고용보험피보험자격확인청구에 관한 보다 자세한 해설과 사례를 아래 링크된 곳에 자세히 소개되어 있사오니 클릭하시어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http://www.nodong.or.kr/402849
    http://www.nodong.or.kr/385147

    3. 고용보험료는 사업주가 근로자의 재직중 급여에서 원천공제하도록 되어 있는데, 이를 원천공제하지 아니한 것은 사업주의 책임입니다. 따라서 퇴직후 고용지원센터의 직권에 의해 고용보험피보험자자격취득확인을 받았다고 해서, 귀하가 별도로 고용지원센터에 미납한 고용보험료를 납부해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다만, 회사에서는 고용지원센터 직권에 의한 피보험자자격취득이후 보험료납입통지를 받게 될 것인데, 이때 회사에서 회사가 부담해야할 고용보험부담분(보험료의 50%)외 근로자가 부담해야할 고용보험료 근로자부담분(보험료의 50%)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이때에는 귀하가 시간을 지연하면서 굳이 회사에 내지 않아도 되지만(왜냐면, 이미 자격취득이 되었으므로), 회사가 적극적으로 납부를 독촉한다면 납부하시는 것이 원래 맞습니다.(법률상 고용보험료는 근로자 및 회사 부담 각각 50%이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산재보험료는 근로자가 부담하는 것이 아니라 회사가 100%부담해야 하므로 귀하의 부담이 없고, 건강보험료나 국민연금료가 문제가 될텐데... 이러한 경우 회사에서는 대개 건강보험과 국민연금까지 소급해서 스스로 신고해서 납부하지 않기 때문에 크게 걱정하실 필요는 없습니다. 스스로 신고한다면 회사가 자신이 부담해야할 50%의 건강보험료, 국민연금료를 납부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회사가 귀하에 대한 악의적인 감정을 가지고 귀하에 대해 건강보험과 국민연금에 대한 피보험자자격취득을 '완료'해버렸다면 이때에도 시간을 지연하면서 회사에 근로자부담분 납부를 지연하셔도 되고, 회사가 적극적으로 독촉하신다면 회사에 근로자부담분을 납부하시는 것이 맞습니다.
    다만, 이러한 경우에는 반드시 회사가 귀하의 최초의 입사일부터 최종퇴직일까지 건강보험피보험자자격취득, 국민연금피보험자격취득을 완료했다는 증빙(=회사가 회사부담 50%, 근로자부담 50%의 보험료를 관련 공단에 납입완료햇다는 증빙)을 서면으로 ""확인""하신 이후 회사가 요구하는 건강보험 근로자부담분, 국민연금 근로자부담분 50%를 납부하시는 것이 맞습니다.

    참고로 건강보험제도는 보험료를 3개월이상 미납한 경우에는 피보험자의 자격을 인정해주지 않기 때문에 회사가 귀하에 대한 건강보험자격과 보험료를 소급하여 처리하더라도 최종3개월분에 대해서만 가능합니다.

    직장인들의 권익향상과 노동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저희 한국노총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리며,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조회 수
» 기타 회사가 고용보험에 가입처리 해주지 않은 경우, 실업급여를 지급받는 방법 1 21310
248 근로계약 외국인노동자의 비정규직법 적용 (2년이상 계속고용시 고용의제 적용 여부) 1 15731
247 임금 24시간 격일제 근로자의 최저 일급과 월급여 계산방법 2 22684
246 임금 육아보조금의 평균임금 포함여부 (자녀가 있는 경우, 자녀가 없는 경우) 1 16184
245 여성 출산휴가 중 회사분할로 인한 퇴직 (고용승계되는 경우 출산휴가급여의 처리) 1 15507
244 근로기준 아르바이트도 사용증명서 요구가 정당한가요? (경력증명서의 발급의무) 1 21202
243 여성 임금이 소급인상된 경우, 출산휴가급여도 추가로 받을 수 있는지요? 1 15471
242 임금 직원의 과실로 손해금이 발생한 경우, 노사 합의로 손해금을 임금에서 상계처리 할 수 있는지요? 1 15709
241 여성 생리휴가를 사용하지 못한 경우 생리수당을 받을 수 있는지요? (생리수당) 3 16942
240 임금 임금이 양도되었다고 하여 임금을 타인에게 지급할 수 있는지 (임금공제) 1 13315
239 근로기준 시간제근로자의 4대보험 가입자격 1 25664
238 근로기준 임금책정시 인사평가에 따라 호봉을 감급이 감급제한에 해당하는지 1 13454
237 여성 출산휴가를 끝내고 복직 1주후 퇴직한다면 퇴직금 정산은? 1 20013
236 근로기준 시간제강사(일3시간)의 근로자성 인정여부와 퇴직금 지급의무 1 17214
235 기타 상근 등기임원이 임기만료로 퇴직하는 경우, 실업급여를 받을 수 있나요? 1 22888
234 기타 상대방 동의없는 대화내용 녹취에 대해서 (몰래한 녹음도 증거자료가 되는지요?) 2 71306
233 근로계약 개정 근로기준법 중 근로계약 내용 강화 및 근로계약서 교부 의무화 (2007년 7월부터 적용) 33651
232 기타 휴직기간(산전후휴가, 육아휴직 등)중의 4대보험료는 어떻게 처리됩니까? 1 63263
231 해고 등 업무상 부상,질병자의 업무복귀가 불가능한 경우 해고의 정당성 1 14057
230 임금 명절 귀향여비와 여름휴가비는 퇴직금등 평균임금 산정시 포함됩니까? 1 22110
229 기타 특별성과급여는 고용보험료 부과대상에 포함되는지요? 1 14125
228 근로기준 위탁업체 업체가 변경되었는데, 종전회사에서의 감시단속적 근로자의 적용제외 승인의 효력은 지속됩니까? 1 13331
227 임금 기본급이 소급인상되었는데, 상여금도 같이 소급인상되는 것입니까? 1 15087
226 연봉제 연봉계약기간이 지났는데, 회사가 재계약을 하지 않으면...(연봉계약의 묵시적 갱신) 1 18768
225 임금 감시적 단속적 근로자의 야간수당은 어떻게 계산합니까? 1 23060
224 여성 부모수당을 남성노동자에 대해서만 적용할 수 있는지요? (사내부부의 경우) 1 8726
223 근로시간 연구보조 직무자는 근로기준법에서의 근로시간을 적용받지 않는지요? (농림사업 등의 근로시간 적용예외 판단기준) 1 9896
222 임금 대기발령 기간 도중의 임금은 어떻게 지급됩니까? 1 24935
221 근로기준 질병자에 대한 강제휴직 처리가 정당한지요? 1 13125
220 근로계약 연봉제 실시를 위해 취업규칙을 변경하는 경우, '불이익변경'에 해당 하는지 여부 1 12791
219 근로계약 당직수당제도를 변경하려고 하는데 절차는 어떻게 하는지요? (관행화된 근로조건의 변경) 1 13121
218 기타 실업급여수급자격을 인정받는데 있어 '기준기간의 연장'이란 무엇인가요? 1 15334
217 근로계약 정년퇴직의 싯점은? 1 12906
216 근로시간 철야근무후 다음날 대체휴무하면 임금은 유급인가요, 무급인가요? 1 19326
215 여성 육아휴직 발생요건에서 '근무기간 1년' 이란? 1 13062
214 임금 고정적 연장근로수당을 직급별로 차등 지급한다면? 1 12753
213 해고 등 해고기간 동안 받을 수 임금의 기준 (임금상당액의 의미는?) 1 16118
212 근로계약 정년퇴직후 촉탁직으로 고용전환이 이루어지는 방법 1 16737
211 임금 매월마다 달라지는 근속수당의 통상임금 포함 여부 1 15139
210 해고 등 해고기간 중 임금상당액의 시효 1 13123
209 임금 휴직자에 대해 상여금을 지급해야 하나요? (휴직자에 대한 상여금지급 여부) 1 15344
208 임금 24시간 격일제 근무자의 근로계약 (24시간 격일제 근무자의 최저임금액) 1 13939
207 여성 임신중인 여성근로자의 연장근로와 경이한 업무로의 전환 여부 1 11564
206 임금 경영성과를 기초로 지급하는 인센티브의 임금 여부 1 11245
205 임금 노조에 가입하지 않은 사원에 대해 조합비를 공제하는 것이 타당한지요? 1 9344
204 여성 2006년 1월부터 출산휴가시에 고용보험에서 90일 급여를 받을수 있나요? 1 12120
203 임금 일요일부터 월요일까지 근무하는 경우, 휴일,연장,야간근로수당 계산 1 18556
202 근로기준 24시간 격일제 근무자의 총근로시간과 최저임금 1 16933
201 근로기준 회사에서 임금도 안주고 도리어 손해배상을 청구한다고 합니다. 1 13344
200 근로기준 실적에 따른 보수만을 지급받는 채권추심원의 근로자 여부 1 999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