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 Q&A

상담소 2005.08.11 09:26
조회 수 16857 추천 수 0 댓글 1

안녕하세요
다름이 아니라 저희 회사 생산직 직원이 병가로 일주일넘게 쉬었어요..
저흰 아직 사업장이 50인 미만이라 44시간을 채택하고 있고요..
월 소정근로시간 226시간을 계산하구요.
근데 이제까진 특별히 월차 년차 썼다고 해서 시간을 빼거나 그러진 않아요..
병가로 일주일 넘게 쉬고 그담날부터 연장 근로 수당을 받는건 좀 이상한거 같아서요..
이럴땐 어떻해 해야 되는건지 궁금합니다.

일급제와 월급제로 나눌경우에는 수당계산방법이 틀려지게 되는건지도 알고싶고요
월 226시간 근무할때  조퇴 외출 월차 년차 이런식으로 근로자가 쓸경우에요
따져서 226시간에 채워지지 않았다면은..연장수당은 어떤식으로 계산해야 되는건지도 궁금합니다
제 생각엔 월차 년차 이런건 유급으로 들어가니까 똑같이 하루근무시간 8시간으로 계산하면 되는거 같고
외출 조퇴 이런건 아니지 않나요?
저희 회사는 특별히 규제같은게 없어서
예를 들면 외출 13:00-복귀 17:00   그리고 18:00시 이후엔 잔업달고 이런식으로 계산하더라구요
계속 일한사람들하고 넘 불공평한거 같아서요.
꼭 좀 답변 부탁드립니다


답변 글 '1'
  • 노동OK 2009.08.27 01:11

    안녕하세요. 노동OK를 운영하는 '한국노총 부천상담소'입니다.

    1. 월소정근로시간을 209시간이니, 226시간이니 따지는 목적은 연장근로수당이나 연월차수당 등 법정수당을 통상임금으로 지급하기 위함입니다. 즉, 1주 또는 1월에 통상적인 근로가 이루어진 경우, 통상적이지 아니한 임금지급(통상근로외 비통상적인 연장근로에 대한 임금지급의 필요가 있거나 통상적인 휴가사용외 비통상적인 휴가미사용에 대한 임금지급의 필요가 있는 경우)의 필요가 있는 경우 과연 어느기준으로 임금산정을 할 것인지를 위한 목적때문입니다.
    따라서 1주 또는 1월중에 결근이나 지각,조퇴, 연월차휴가의 사용이 있다고 하더라도 이를 사용하지 않았다는 전제하에 월소정근로시간을 산정함이 당연합니다.

    2. 월급제의 경우에는 월통상임금을 회사사규나 단체협약에서 정한 월소정근로시간(226시간)으로 나눈 통상시급을 계산하시면 되고, 일급제의 경우에는 일급액을 1일소정근로시간(8시간)으로 나눈 금액과 월마다 통상임금에 포함되는 수당이 있는 경우 그 수당액을 226시간으로 나눈 금액을 합산하시면 됩니다.
    일급 32000원인 근로자가 매월 통상임금에 포함되는 직책수당으로 50,000원을 지급받는 경우의 통상시급은 다음과 같습니다.
    32000원/8시간=4000원 --- (1)
    50000원/226시간=221원 --- (2)
    통상시급은 (1)+(2)=4221원

    3. 지각,조퇴 등이 있더라도 종업시간이후의 추가근로에 대해서는 연장근로수당을 지급함이 타당합니다. (아래 노동부 행정해석 참조)

    • 지각출근자의 연장근로수당 지급여부 ( 2000.10.13, 근기 68207-3181 ) 
      취업규칙에 시업시간이 08:00이고, 종업시간이 19:00이며 무급 휴게시간이 12:00∼13:00라고 규정된 사업장에서 지금까지는 지각자들이 실제로 근무한 시간이 기본 8시간에 미치지 못하더라도 17:00∼19:00의 시간에 대하여 연장근로수당을 지급해 옴.
      위 경우 3시간 지각출근하여 11:00∼19:00까지 근로무한 근로자에게 17:00∼19:00의 시간에 대하여 연장수당을 반드시 지급해야 하는지 여부
      [요지]
      법정근로시간을 초과하여 근로하는 경우에는 그 초과된 근로시간에 대하여는 근로기준법 제55조의 규정에 의한 연장근로수당을 지급하여야 함.
      귀 질의의 경우와 같이 시업시간이 정해져 있음에도 근로자가 이를 준수하지 않고 지각을 하는 경우, 당사자간에 당일의 시업 및 종업시간을 변경하지 않았다면
      - 회사의 입장에서는 지각으로 인하여 근로를 제공하지 못한 시간에 대한 임금을 공제할 수 있고, 또한 단체협약이나 취업규칙 등에서 규정한 바에 따라 근무성적 불량 등에 대한 제재조치를 취할 수는 있을 것으로 사료됨.
      - 상기 제재내용과는 별도로 귀사의 종업시간 이후에 근로한 시간에 대하여는 연장근로수당을 지급하여야 한다고 사료됨.

     

    직장인들의 권익향상과 노동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저희 '한국노총'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리며,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조회 수
» 근로시간 지각, 조퇴자에 대해서도 연장근로수당이 지급되어야 하는지요? 1 16857
198 해고 등 회사가 새롭게 정년제도를 신설하여 해고하는 경우 정당해고인지요? 1 9771
197 근로기준 정기적인 호봉 승급을 회사가 임의적으로 중단, 정지할 수 있나요? 1 12517
196 근로시간 출장 중 숙박시설에서의 취침시간을 근로시간으로 볼 수 있는지요? 1 10304
195 연봉제 연봉제 실시를 위해 취업규칙을 변경하는 경우 근로자의 동의가 있어야 하는지요? 1 11927
194 임금 통상임금의 정의에서 "일률적"이라는 의미는 ? 2 22489
193 근로기준 통역관광안내 가이드도 근로자에 해당하나요? 1 9775
192 임금 체당금믈 받는 경우 사업주의 책임은? ('임금채권 대위'의 의미) 1 11322
191 임금 기본급이 소급인상되면 여타의 수당도 함께 인상되는지요? 1 11166
190 여성 임신중 야간근로에 의한 유산인 경우 사업주를 처벌할 수 있나요? 1 11246
189 기타 조기재취업수당에서 '6개월이상 계속근무'의 단은 취업싯점인지, 신청싯점인지요? 1 18205
188 여성 육아휴직의 신청자격은? (1년미만 근무자의 경우 계속근로기간의 판단) 1 12996
187 임금 예비군훈련이 야간에 이루어지는 경우 임금은 어떻게 됩니까? (유급처리 문제) 1 13909
186 근로기준 격주토요휴무제를 시행하는 방법은 어떠한 것들이 있는지요? 1 12819
185 근로기준 교회업무 종사자의 근로자 여부 1 10182
184 근로계약 아르바이트 학생을 채용한 경우 근로계약서를 작성해야 하는지요? 1 13353
183 근로기준 간병인,가사사용인은 근로기준법 보호를 받는 근로자인지요? 1 12776
182 근로시간 당직근무 인지요? 연장근무 인지요? (당직,일직,숙직과 연장근로의 구분) 1 28961
181 해고 등 해고된 후 퇴직금을 수령하면 부당해고 구제신청을 못하나요? 1 15738
180 근로시간 출장명령 수행중 연장근로수당을 청구할 수 있는지요? (간주근로시간제도) 1 12743
179 해고 등 출산휴가기간중 중대한 비위사실이 발견된 경우, 해고의 사유가 되는지요? 1 10662
178 임금 특정수당을 평균임금에 포함시키지 않기로 노사합의한 경우 효력이 있는지요? 3 9912
177 임금 법내 연장근로의 경우 연장수당의 지급의무 여부는? 1 11037
176 임금 회사가 폐업신고를 하지 않은 상태에서 체당금을 받을수 있는 방법은 없나요? 1 10641
175 기타 회사이전후 6개월후에 퇴직하면 실업급여를 받을 수 있나요? 1 14758
174 여성 출산휴가는 언제부터 시작할 수 있는지요? 1 12428
173 여성 여성근로자가 사용가능한 최대 육아휴직일수 1 12718
172 기타 해고를 당했는데, 회사가 채용장려금을 받으면 본인이 실업급여를 못받나요? 1 15498
171 근로기준 산업기능요원의 교육소집기간은 어떻게 처리되나요? (임금, 휴직여부) 1 11352
170 여성 개인적인 휴직기간 중 출산휴가,육아휴직의 사용이 가능한지요? 1 12394
169 근로기준 근로자 귀책에 의한 대기발령 및 휴직 시 임금지급은 어떻게 하는지요? 1 13271
168 근로기준 노동법에 상회함을 이유로 기존의 근로조건을 낮출수 있는지요? 1 10434
167 근로계약 제조업에서 파견근로자를 사용할 수 있나요? 1 11476
166 임금 휴일연장근로 계산...휴일근로중 연장근로가 있는 경우 임금계산 방법 1 16645
165 근로기준 학원강사의 근로자성 인정여부 1 11987
164 임금 업무상 필요에 의한 대기발령시 임금은 어떤 기준으로 지급되어야 하는지? 1 13578
163 임금 근속수당의 통상임금 산입 여부는? 1 16587
162 연봉제 연봉계약을 체결하면서 알아두어야 할 몇가지 사항 1 15646
161 여성 출산일이후에만 출산휴가를 사용하는 것이 가능한지? 1 12293
160 임금 철야후 익일 소정근로시간까지 이어지는 근로의 가산수당은? 1 12673
159 임금 체불임금을 청구하자 회사에서 재직중 과다 지급된 임금을 공제한다고 합니다. 1 12740
158 근로시간 당직근무에 대해 시간외수당을 받을 수 있나요? 1 13941
157 근로기준 야간근무자가 주간에 예비군훈련을 간다면 주간임금을 받을 수 있나? 1 14994
156 근로기준 경영상 이유에 따른 무급휴가가 가능한지..... 1 12306
155 임금 야간근무후 다음날 휴식을 부여하는 경우 유급인가 무급인가? 1 13617
154 임금 격일제근로자의 최저임금 (격일제근로자의 최저임금 산정 방법) 1 15170
153 해고 등 사업장이 폐업이 되면 해고수당을 받을 수 없는지 여부 1 15314
152 기타 해고무효확인소송의 소송가액과 인지대,송달료 1 13818
151 근로시간 지각의 경우 종업시간이후의 근로를 연장근로로 인정할 수 있는가? 1 12507
150 임금 연봉제의 경우 통상임금 계산 (포괄임금계약에서 통상임금 역산) 1 2395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